• 목록
  • 아래로
  • 위로
  • 0
  • CoinNess
  • 20.11.02
  • 0
  • 0




코인데스크에 따르면 암호화폐 대출 플랫폼 셀시우스(CEL) 커스터디 이용자들이 1.8억 달러 자금 회수를 위해 변호사를 고용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해당 규모는 셀시우스에 락업돼 있는 전체 자산의 4%에 해당된다. 이들은 "셀시우스 고객이 고수익 어닝 상품에 자금을 예치한 것과 달리, 우리는 커스터디 서비스를 사용했을 뿐이다. 커스터디 서비스의 경우 자산에 대한 소유권은 월렛 보유자에게 있다"고 주장했다. 이들 단체는 첫번째 셀시우스 청문회 청문회 이후 회원 수가 300명 이상으로 급증, 지금까지 10만 달러 상당을 모금했다.








공유

facebooktwitterpinterestbandkakao storykakao talk
퍼머링크



댓글 0

추천+댓글 한마디가 작성자에게 힘이 됩니다.
권한이 없습니다.





[전국 휴대폰성지] 대한민국 TOP 성지들만 모았습니다.

대법원 특수 감정인 자격을 갖춘 데이터 복구 포렌식 전문

해산물 싸게 먹으려고 차린 회사! 당일배송! 익일도착! 주앤주프레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