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목록
  • 아래로
  • 위로
  • 0
  • CoinNess
  • 조회 수 19

[서울=뉴시스] 강진아 기자 = CJ ENM이 일본 최대 애니메이션 기업인 토에이 애니메이션과 전략적 제휴를 맺고 공동 제작에 나선다.

CJ ENM과 토에이 애니메이션은 지난 8일 드라마, 영화, 애니메이션 공동 제작 사업 추진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업무협약으로 양사가 보유한 IP(Intellectual Property)를 활용한 콘텐츠 공동 제작을 비롯해 신규 IP 발굴 등 글로벌 타깃의 킬러 콘텐츠 공동 제작에 나선다.

이번 전략적 제휴는 세계적으로 콘텐츠 경쟁력이 입증된 한일 기업이 글로벌 시장 공략을 위해 의기투합했다. '사랑의 불시착', '호텔 델루나' 등을 통해 글로벌 시장에서도 입증된 CJ ENM의 콘텐츠 제작 능력과 세계적으로 강력한 팬덤을 보유한 토에이 애니메이션의 풍부한 IP가 결합해 새로운 시너지 창출을 예고하고 있다.

◆토에이 애니메이션은?...'아시아의 디즈니'

1956년 창립한 토에이 애니메이션은 극장 개봉작 255편, TV 시리즈 애니메이션 228편을 비롯해 총 1만3100화에 이르는 세계 최다 규모의 애니메이션을 제작하고 있다. 아시아의 디즈니라 불릴 정도로 큰 영향력을 가진 기업이다.

특히 국내에서도 히트한 '드래곤볼', '원피스', '마징가 Z', '슬램덩크', '은하철도999', '소년탐정 김전일', '미소녀 전사 세일러 문', '빛의 전사 프리큐어' 등 다양한 애니메이션 IP를 보유하고 있다.


◆토에이 애니메이션×CJ ENM 제휴...신규 IP 영화~드라마~애니까지 가능

이번 제휴로 양사는 다양한 형태의 협업을 진행할 예정이다.

토에이 애니메이션 IP를 CJ ENM이 영화나 드라마로 만들고, CJ ENM이 보유한 IP들을 토에이가 애니메이션으로 만드는 것이 가능해졌다.

신규 IP를 드라마와 애니메이션으로 동시에 만들어 한일 양국은 물론 전세계에 공급할 수도 있다. 빠른 사업 전개를 위해 양사 인력이 함께 참여하는 TF 구성도 이미 완료했다.

콘텐츠 IP 소싱을 담당하고 있는 CJ ENM R&D센터 이종민 상무는 "토에이 애니메이션의 IP들은 전세계의 중장년층부터 젊은층까지 아우르는 강력한 팬덤을 지녔기 때문에 드라마나 영화로 트랜스미디어가 됐을 때 상당한 파급력을 가질 수 있다. CJ ENM이 보유한 5000여개의 IP 역시 토에이 애니메이션에게 무한한 상상력의 보고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토에이 애니메이션의 총괄 프로듀서 와시오 타카시 이사도 "양사가 강력한 시너지를 창출할 수 있을 것"이라며 "양사의 협업으로 글로벌 시장에서 성공할 수 있는 히트작을 함께 만들어 나가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akang@newsis.com


출처 : http://www.newsis.com/view?id=NISX20211012_0001610923








공유

facebooktwitterpinterestbandkakao storykakao talk
퍼머링크

댓글 0

추천+댓글 한마디가 작성자에게 힘이 됩니다.
권한이 없습니다.

[전국 휴대폰성지] 대한민국 TOP 성지들만 모았습니다.

[싸다파일] 회원가입만 해도 777,777P 증정!! 🚀무료영화 다운로드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