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목록
  • 아래로
  • 위로
  • 0
  • CoinNess
  • 조회 수 15

[서울=뉴시스] 강진아 안소윤 인턴 기자 = 배우 전지현이 tvN 새 토일드라마 '지리산'으로 김은희 작가와 함께한 소감으로 "무한한 영광"이라고 밝혔다.

전지현은 13일 온라인으로 진행된 '지리산' 제작발표회에서 "어느 배우가 김은희 작가님의 작품을 연달아 할 수 있을까 생각이 든다. 무한한 영광이고 감사하다"고 말했다.

이어 "대본을 봤을 때 디테일이 살아있어서 편안했다. 아무렇지 않은 장면이라고 생각했는데 하나하나 요소들이 길잡이 역할을 했고 완성의 요소라는 생각이 들었다. 시간이 지나면서 더 느끼게 됐고 '역시 김은희구나' 생각했다"고 덧붙였다.

전지현은 "제가 레인저 역할을 하게 될 거란 생각을 못했다. 사실 처음 연기하면서도 모든 게 새로웠는데 보는 분들도 레인저 분들이 활동하는 모습을 저희를 통해 보게 될텐데 전반적인 모습이 새롭지 않을까 싶다"고 밝혔다.

김은희 작가와 넷플릭스 오리지널 시리즈 '킹덤' 등으로 호흡을 맞췄던 주지훈도 "김은희 작가님과 어느새 5년 정도 된 것 같다. 명절에 만나는 이모 같다"고 너스레를 떨며 "작가님은 기본적으로 글이 굉장히 디테일하다. 지문이 엄청 많고 대본을 허투루 볼 수 없다"고 말했다.

이어 "어려운 장면을 편하게 써놓는 장점이 있는 것 같다. 시청자들은 재밌게 보는데 연기하는 사람은 이승과 저승의 경계처럼 감정의 경계에 있는 신이 많아서 연기가 계속 는다. 계속 저에게 수업을 시켜주시고 즐거운 마음으로 임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또 캐릭터 분석에 대해 "각 배우들마다 스타일이 있겠지만, 저는 심플하게 다가가는 편이다. 혼자 고민하는 시간보다 글쓰는 작가님이나 감독님을 자주 만나서 대화를 나눈다. 그러면 저절로 잡혀나가는 게 있다"고 밝혔다.

'지리산'은 지리산 국립공원 최고의 레인저 '서이강'(전지현)과 말 못 할 비밀을 가진 신입 레인저 '강현조'(주지훈)가 산에서 일어나는 의문의 사고를 파헤치며 벌어지는 이야기를 그린 미스터리 드라마다. '킹덤'·'시그널' 김은희 작가와 '미스터 션샤인'의 이응복 감독이 의기투합하며 주목을 받고 있다. 오는 23일 첫 방송 된다.
◎공감언론 뉴시스 akang@newsis.com, 95thdbs@newsis.com


출처 : http://www.newsis.com/view?id=NISX20211013_0001611904








공유

facebooktwitterpinterestbandkakao storykakao talk
퍼머링크

댓글 0

추천+댓글 한마디가 작성자에게 힘이 됩니다.
권한이 없습니다.

[전국 휴대폰성지] 대한민국 TOP 성지들만 모았습니다.

[싸다파일] 회원가입만 해도 777,777P 증정!! 🚀무료영화 다운로드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