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목록
  • 아래로
  • 위로
  • 0
  • CoinNess
  • 조회 수 17

[서울=뉴시스] 남정현 기자 = 조인성이 첫 OTT 도전하는 기대감을 전했다.

14일 오후 디즈니+(디즈니플러스)의 APAC 콘텐츠 쇼케이스가 열렸다. 이날 행사 중 디즈니 오리지널 드라마 '무빙'의 패널 세션이 있었다. 류승룡·한효주·조인성·박인제 감독·강풀 작가 등이 자리를 빛냈다.

조인성은 "많은 분들이 디즈니플러스를 많이 기대할 것이라고 생각한다. 저도 OTT 작품을 처음 해 본다. 어떻게 나올까 개인적으로 기대된다"고 밝혔다.

'무빙'은 강풀 작가의 웹툰을 원작으로 하는 액션 히어로 스릴러다. 세 명의 10대들이 선천적 초능력을 발견하는 이야기를 그린 드라마이다.

박인제 감독은 이 작품에 대해 "웹툰으로 나와 있는 내용이지만, 일종의 연대기다. 특별한 능력을 가진 사람들의 가족에 대한 이야기, 가족에 대한 사랑, 인간에 대한 이야기를 그린다. 어떻게 보면 액션영화기도 하지만 따뜻한 이야기가 전반적으로 깔려 있다"고 설명했다.

류승룡은 "장주원 역이다. 상처가 굉장히 많이 나는데 금방 회복하는 재생 능력을 갖고 있다. 딸을 지키고 싶어하는 뜨거운 부성애를 지닌 인물이다. 유머도 많다"고 했다.

한효주는 "이미현 역이다. 초인적인 오감을 가진 인물이다. 과거와 현재를 오가며 연기해야 하는 부분도 있다. 엘리트적인 모습들도 잇다. 깊은 멜로도 선보이며 아이를 지켜내야 하는 모성애도 연기한다. 전부 다 연기를 해내야 한다. 아주 입체적, 복합적 캐릭터라 깊은 고민을 갖고 촬영에 임하고 있다"고 캐릭터에 대한 고민을 드러냈다.

조인성은 김두식 역을 분했다. 웹툰에서 김두식과 장주원은 전 국정원 요원으로 그려진다.

조인성은 "국정원 블랙 요원이자 탁월한 비행 능력을 갖고 있다. 원작들을 많이 보셨기 떄문에 굳이 설명을 하지 않아도 이미 아실 것 같다"며 "원작에서 더 나아가 제가 표현하는 두식의 모습은 조금 더 새롭지 않을까 싶다. 저희가 재연 배우는 아니기 떄문에 캐릭터에 맞게끔 연기를 할 테니 뭐가 다르고 같은지 재밌게 봐주셨으면 좋겠다"고 포부를 전했다.

강풀은 이번 작품의 대본도 본인이 직접 썼다. 원작과 다른 점이 있는지 물었다. 그는 "만화에서 풀지 못했던 이야기가 많이 있었다. 그런 부분들을, 좀 더 촘촘하게 캐릭터 전사를 포함했다. 훨씬 더 재밌게 쓰려고 했다"고 말했다.

디즈니플러스는 다음달 12일 국내 서비스를 시작한다.
◎공감언론 뉴시스 nam_jh@newsis.com


출처 : http://www.newsis.com/view?id=NISX20211014_0001613938








공유

facebooktwitterpinterestbandkakao storykakao talk
퍼머링크

댓글 0

추천+댓글 한마디가 작성자에게 힘이 됩니다.
권한이 없습니다.

[전국 휴대폰성지] 대한민국 TOP 성지들만 모았습니다.

[싸다파일] 회원가입만 해도 777,777P 증정!! 🚀무료영화 다운로드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