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목록
  • 아래로
  • 위로
  • 0
  • CoinNess
  • 조회 수 114


[서울=뉴시스]윤준호 인턴 기자 = 배우 이윤지가 첫째 딸 라니와의 일상을 전했다.

30일 이윤지는 자신의 인스타그램 계정에 "딸의 눈물"이라며 운을 띄웠다.

이어 "꽃이 많이 시들었으니 정리하자고 한마디 했을 뿐이었다. 너의 감성 고귀하고도 사춘기가 두렵다. 너무 귀여워서 안아주기 전에 마구 찍었다. 난 엄마니까"라며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에는 귀마개를 낀 채 울고 있는 라니 양의 모습이 담겨있다. 서러운 듯 눈물을 흘리고 있는 라니 양의 모습에서 귀여움이 드러나고 있다.

한편, 이윤지는 지난 2014년 치과의사 정한울 씨와 결혼, 슬하에 2녀를 두고 있다.
◎공감언론 뉴시스 delo410@newsis.com








공유

facebooktwitterpinterestbandkakao storykakao talk
퍼머링크

댓글 0

추천+댓글 한마디가 작성자에게 힘이 됩니다.
권한이 없습니다.

[전국 휴대폰성지] 대한민국 TOP 성지들만 모았습니다.

신규웹하드 싸다파일 정기구독권 4,900원 특가 한정 판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