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목록
  • 아래로
  • 위로
  • 0
  • CoinNess
  • 20.11.02
  • 4
  • 0




[서울=뉴시스]김현숙 인턴 기자 = 레이싱모델 출신 방송인 지연수가 그룹 '유키스' 출신 가수 일라이와 이혼 후 아들 민수의 요구를 들어주지 못했던 일화를 고백했다.

지난 10일 방송된 KBS 2TV 예능물 '자본주의학교'에서는 30~40대의 창업도전기를 그리는 '자본주의 식당'에 지연수가 출연했다.

이날 지연수는 '자본주의 식당'에 지원하게 된 동기에 대해 "회사 두 군데 투잡을 뛰고 있지만 월급이 고정적이지 않다. 또 집이 월세이다 보니 매번 이사를 간다. 이혼 전에는 10번 좀 안되게 했고 이혼 후 총 다섯 번 이사했다"며 "민수한테 가장 해주고 싶은 게 이사 가지 않는 거다. 왜냐면 어린이집을 계속 바꿔야 되고 친구들도 매번 바뀌고 새로운 환경을 적응해야되기 때문"이라고 말했다.

이어 "내년에 초등학교를 들어가는데 안정된 울타리를 만들어주고 싶은 마음이 크다"고 털어놨다.

앞서 지연수는 신용불량자였던 상태. 그는 "민수가 다섯살 때 유치원에 갔다 와 치킨이 먹고 싶다고 했었다. 근데 2만 원이 없어서 못 사줬다"며 "제가 병원에서 치료를 받고 있는 상황이였다. 정신적으로 힘들어 일반적인 아르바이트도 할 수 없었다. 그때 진짜 정신이 든 거 같다. 부업이나 공장 아르바이트 일을 했다"고 과거를 회상했다.

MC가 아들에게 뭐가 미안한지 묻자 지연수는 "제가 엄마인 게 미안하다. 능력이 안돼서 미안한 마음이 있다. 근데 민수로 인해 제가 어른이 됐다. 천하무적이 무엇인지 알게 되었다"며 "지난주에 프로그램 출연료와 광고 출연료 등 돈을 다 모아서 상환을 했다"며 신용불량자에서 벗어난 근황을 전했다.

그런데 지연수가 '자본주의학교' 시청자 게시판에 글을 올린 남성 A씨와 법정 공방을 벌이고 있는 사실이 이날 알려졌다. A씨는 "지연수씨가 거짓방송을 한다" "지연수씨에게 금전적인 지원을 했다" 등의 주장을 펼치고 있다. 지연수 측은 "사실이 아니다. 법으로 시비를 가릴 것"이라는 입장이다.

한편 지연수는 지난 1일 종영한 TV조선 '우리 이혼했어요2'에서 일라이와 함께 출연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esther@newsis.com








공유

facebooktwitterpinterestbandkakao storykakao talk
퍼머링크



댓글 0

추천+댓글 한마디가 작성자에게 힘이 됩니다.
권한이 없습니다.





[전국 휴대폰성지] 대한민국 TOP 성지들만 모았습니다.

대법원 특수 감정인 자격을 갖춘 데이터 복구 포렌식 전문

해산물 싸게 먹으려고 차린 회사! 당일배송! 익일도착! 주앤주프레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