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목록
  • 아래로
  • 위로
  • 0
  • CoinNess
  • 20.11.02
  • 10
  • 0





[서울=뉴시스]김주희 인턴 기자 = 고3에 엄마가 된 새로운 '고딩엄마'가 등장한다.

오는 12일 오후 10시 20분에 방송하는 MBN '어른들은 모르는 고딩엄빠2'에서 MC 박미선, 하하, 인교진이 새로운 '고딩엄마' 윤지의 파란만장한 사연에 초긴장 상태가 된다.

이날 등장한 '고딩엄마'는 고3에 엄마가 된 윤지다. 윤지는 학창 시절 '다문화 가정' 자녀라는 이유만으로 왕따를 당했던 아픈 사연과, 임신 및 출산 스토리를 공개한다.

박미선과 하하는 "뭐가 이렇게 빨라"라며 당혹감을 드러낸다. 여기에 전 남자친구와의 갈등, 새로운 남자친구와의 만남에 이어, 세 번째 위기 상황까지 '급속' 전개되자, 스튜디오 출연진 모두는 '미니시리즈 드라마급'으로 과몰입하며 안타까워 한다.

하하는 "장난이 아닌데…"라며 "매주 역대급 사연이 나오는 것 같다"라고 말한다. 박미선 역시 "교통사고로 치면 삼중추돌급"이라고 한 뒤, 박재연 심리상담가와 이인철 변호사에게 "자녀가 저런 상황이라면 어떻게 하시겠냐?"라고 돌발 질문한다.

이에 박재연 심리상담가는 따뜻한 조언과 분석을 내놓으면서도, 평소와 달리 말을 더듬어 짠내 웃음을 유발한다. 반면 이인철 변호사는 평소와 같이 단호한 답과 솔루션을 제시한다.
◎공감언론 뉴시스 hahahe008@newsis.com








공유

facebooktwitterpinterestbandkakao storykakao talk
퍼머링크



댓글 0

추천+댓글 한마디가 작성자에게 힘이 됩니다.
권한이 없습니다.





[전국 휴대폰성지] 대한민국 TOP 성지들만 모았습니다.

대법원 특수 감정인 자격을 갖춘 데이터 복구 포렌식 전문

해산물 싸게 먹으려고 차린 회사! 당일배송! 익일도착! 주앤주프레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