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목록
  • 아래로
  • 위로
  • 0
  • CoinNess
  • 20.11.02
  • 0
  • 0





[서울=뉴시스]유다연 인턴 기자 = 21일 방송된 ENA PLAY, SBS PLUS '나는 SOLO'에서 10기 솔로남녀들의 랜덤데이트가 공개됐다.

이날 정숙은 솔로녀들 앞에서 "속에서 천불나"라며, 1대1 데이트 후 태도가 돌변한 상철을 향한 답답함을 토로했다. 하지만 상철은 아무 일 없었다는 듯 정숙, 영수와 함께 장을 보러 나갔고 "비 쿨! 비 젠틀! 오케이?"라며 정숙에게 다정하게 대했다. 마음이 누그러진 정숙은 촬영시기와 생일이 겹친 상철을 위해 케이크를 따로 사는 등 세심함을 드러냈다.

그런가 하면, 영수는 다시 정숙과 가까워진 상철을 보더니 "잠깐 따로 대화를 하고 싶다"고 요청했다. 이어 "전 오늘 정숙님과 대화하고 싶어서 데이트 기회가 있다면 정숙님을 선택할 것"이라고 선전포고했다. 이에 상철은 "편할 대로 하시라"고 답했고 영수는 "상철님이 날 불편해 하는 것 같은데, 나가서도 서로 잘 지냈으면 좋겠다"고 당부했다.

오락가락하는 상철의 태도 때문에 혼란스러워진 정숙은 솔로녀들에게 "영수님은 결혼 상대, 상철님은 연애 상대가 같다. 어떻게 해야 할지 모르겠다"고 말했다.

이윽고 이날의 핵심인 '랜덤 데이트'가 진행됐다. 글자가 하나씩 적힌 맨투맨 티셔츠를 입고 제작진이 미리 정해둔 '운명의 단어'로 짝지어진 커플이 데이트를 즐기는 방식의 '랜덤 데이트'에서 영식과 영자, 정숙과 영철, 순자와 광수, 영숙과 영수, 옥순과 영호, 상철과 현숙이 운명의 짝이 됐다. 이때 솔로녀들은 "데이트 상대의 속마음을 알아보고 서로 공유해주자"는 약속을 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willow66@newsis.com








공유

facebooktwitterpinterestbandkakao storykakao talk
퍼머링크



댓글 0

추천+댓글 한마디가 작성자에게 힘이 됩니다.
권한이 없습니다.





[전국 휴대폰성지] 대한민국 TOP 성지들만 모았습니다.

대법원 특수 감정인 자격을 갖춘 데이터 복구 포렌식 전문

해산물 싸게 먹으려고 차린 회사! 당일배송! 익일도착! 주앤주프레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