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목록
  • 아래로
  • 위로
  • 0
  • CoinNess
  • 20.11.02
  • 0
  • 0





[서울=뉴시스]유다연 인턴 기자 = 코미디언 신봉선이 '썸남' 김희현의 주변 인물들의 반응과 애칭을 정했다.

21일 방송된 채널A '요즘 남자 라이프 - 신랑수업'에서 신봉선과 김희현이 한강공원 데이트를 즐겼다.

이날 신봉선이 "방송 후 주변에서 뭐라고 해?"라고 묻자, 김희현은 "잘 돼가냐고 묻는다"며 웃었다. 이에 신봉선은 "어머니는 뭐라고 하셔?"라고 재차 물었고 김희현은 "'아들이 괜찮다고 하면 괜찮은 거지'라고 하셨다"며 자신도 싫지 않음을 밝혔다.

그러던 중 김희현은 신봉선의 입가에 묻은 치킨을 살짝 닦아주는가 하면 "계속 누나라고 부르는 거 괜찮아요?"라고 물은 뒤, '썬님'이라는 호칭을 지어줬다. 이에 신봉선은 "나의 햇님이 돼 줄래?"라고 호응하며 보는 사람도 설레는 모습들을 연출했다.

잠시 후 두 사람은 커플 셀카를 찍으며 박력 넘치는 스킨십을 계속 보였다. 또한 떠오르는 커플템 '튜브스터'에도 함께 탑승했다. 여기서 신봉선은 "나랑 있으면 즐거워?"라고 묻는가 하면, "나는 돌려서 얘기하면 못 알아들어. 네 마음을 잘 모르겠어"라고 직설적으로 물었다. 이에 김희현은 "연락을 하고 지내서인지 첫 만남 때보다 편하다. 다음엔 해질 때쯤 와서 치맥이나 와인 어때요?"라며 애프터를 기약해 기대감을 자아냈다.

한편, 김희현은 국립발레단 소속의 무용수로, 나이는 35세로 신봉선보다 7세 연하다. 그는 임사랑의 남사친으로 '신랑수업'에 처음 출연했으며 모태범과 임사랑의 소개로 신봉선과 처음 만나게됐다.
◎공감언론 뉴시스 willow66@newsis.com








공유

facebooktwitterpinterestbandkakao storykakao talk
퍼머링크



댓글 0

추천+댓글 한마디가 작성자에게 힘이 됩니다.
권한이 없습니다.





[전국 휴대폰성지] 대한민국 TOP 성지들만 모았습니다.

대법원 특수 감정인 자격을 갖춘 데이터 복구 포렌식 전문

해산물 싸게 먹으려고 차린 회사! 당일배송! 익일도착! 주앤주프레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