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목록
  • 아래로
  • 위로
  • 0
  • CoinNess
  • 20.11.02
  • 0
  • 0





[서울=뉴시스]이윤진 기자 = '말없이 키스하기 VS 물어보고 키스하기'라는 핫한 주제로 열띤 토론을 펼친다.

15일 오후 9시 20분 방송되는 KBS 2TV 예능물 '홍김동전' 23회에서는 이벤트 전문업체 '홍김컴퍼니'의 첫 워크숍으로 진행된다.

토론의 주제는 '말없이 키스하기 VS 물어보고 키스하기'로 주우재, 김숙, 우영은 '말없이 키스하기'를 선택한다. 우영은 "키스할 정도로 찌릿하고 이미 신경이 오고 갔다. 그때 말을 하는 순간 그 키스는 깨지는 거다"라며 "솔직히 눈과 귀와 코 등 모든 제 신경으로 말을 한 거다. 당신과 키스하고 싶다고"라는 말로 주우재와 김숙의 깊은 공감을 산다. 이어 주우재는 "우리 세계에서는 어느 정도는 관계가 무르익은 상태다. 이미 얼굴과 얼굴이 가까워졌다. 그때부터는 숨소리가 공유된다"는 말로 말없이 키스하기를 선택한 이유를 논리적으로 말한다.

그러나 조세호와 홍진경은 '물어보고 키스하기'를 선택하는데, 홍진경은 "세호 같은 케이스는 안 물어보면 뺨 맞을 수도 있다"라고 말해 멤버들의 폭소를 불러일으킨다. 조세호는 "실례가 안 된다면 지금부터 키스를 해도 되겠습니까? 이렇게 물어보지 않는다. 이게 아니고 입 맞춰도 돼? 이렇게 물어본다"고 말을 한다. 이에 김숙은 경악스러운 표정을 지었고, 주우재는 "벌써 싫다"고 해 웃음을 선사한다.

이에 조세호와 우영은 "지금 뭐 하는 거야?", "미안 바람이 밀었나 봐"라며 키스 콩트를 펼치기에 이르러 웃음을 선사한다.

이에 제작진은 "토론 내용은 제작진들 사이에서도 회의할 때 열띤 논란을 불러일으킨 주제였다"라며 "주우재, 김숙, 우영과 조세호, 홍진경의 거침없는 발언 속에 더욱 서로를 알아가고, 유대를 다지는 계기가 만들어졌다. 기대해 달라"라고 청했다.

한편, '홍김동전'은 이날 방송 후 재정비를 위해 오는 22일과 29일 방송을 쉰 후 2월 9일 스페셜 방송부터 목요일 오후 8시30분에 방송될 예정이다.
◎공감언론 뉴시스 telemovie@newsis.com








공유

facebooktwitterpinterestbandkakao storykakao talk
퍼머링크



댓글 0

추천+댓글 한마디가 작성자에게 힘이 됩니다.
권한이 없습니다.





[전국 휴대폰성지] 대한민국 TOP 성지들만 모았습니다.

대법원 특수 감정인 자격을 갖춘 데이터 복구 포렌식 전문

해산물 싸게 먹으려고 차린 회사! 당일배송! 익일도착! 주앤주프레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