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목록
  • 아래로
  • 위로
  • 0
  • CoinNess
  • 20.11.02
  • 0
  • 0





[서울=뉴시스]정진아 인턴 기자 = 한 커플이 동거를 시작하면서 사소한 문제로 부딪친다.

16일 오후 8시 30분 방송하는 KBS Joy 예능프로그램 '무엇이든 물어보살' 200회에서는 20대 커플이 의뢰인으로 출연한다.

이날 의뢰인들은 지난해 8월 동거를 시작하면서 많이 싸우고 있다고 한다. 두 사람은 모든 게 맞지 않는데 그중에서 청소하는 스타일이 가장 다르다고 이야기한다.

여자친구는 자신이 매일매일 조금씩 청소하는데 남자친구는 한 번에 몰아서 대청소를 하는 편이라고 말한다.

남자친구는 여자친구가 다른 관점에서 말한 거라며 자신은 지저분하게 살다가 한 번 청소를 하는 게 아니라 완벽하게 청소를 끝내고 꾸준히 청결도 100%를 유지하고 산다고 부연 설명한다.

이런 남자친구 입장에서는 자신이 대청소를 해놓고 다음 날 다시 지저분해지는 게 싫고, 여자친구가 따로 조금씩 청소를 하지만 자신의 눈에는 지저분하게 보인다고 한다.


이에 이수근은 "사소하게 싸우다가 감정싸움까지 하게 된다"며 공감하고, 서장훈은 "역시 둘 얘기를 같이 들어야 한다. 한쪽 말만 듣고 오해할 뻔 했다"면서도 "마음에 안 들면 그 사람이 직접 하면 된다"고 조언한다.

뿐만 아니라 의뢰인 커플은 이외에도 여러 가지 이유로 많이 싸운다고. 모든 이야기를 들은 후 서장훈은 "동거가 문제인 게 아니다. 스스로 가슴에 손을 얹고 생각해 봐라"며 가장 중요한 부분에 대해 일침을 가한다.
◎공감언론 뉴시스 305jina@newsis.com








공유

facebooktwitterpinterestbandkakao storykakao talk
퍼머링크



댓글 0

추천+댓글 한마디가 작성자에게 힘이 됩니다.
권한이 없습니다.





[전국 휴대폰성지] 대한민국 TOP 성지들만 모았습니다.

대법원 특수 감정인 자격을 갖춘 데이터 복구 포렌식 전문

해산물 싸게 먹으려고 차린 회사! 당일배송! 익일도착! 주앤주프레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