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목록
  • 아래로
  • 위로
  • 0
  • CoinNess
  • 20.11.02
  • 0
  • 0




[서울=뉴시스]최윤정 인턴 기자 = TV 조선(CHOSUN) 리얼 다큐예능 '조선의 사랑꾼'(이하 사랑꾼)에 개그맨 이용식의 딸 이수민과 그녀의 연인 원혁이 새 사랑꾼으로 합류하며 남다른 사연을 공개했다.

지난 23일 방송된 '사랑꾼'에서 '딸바보'로 유명한 이용식의 딸 이수민이 직접 출연을 신청, 예비 사위 소개 수난사를 공개했다. TV조선 '미스터트롯2'의 출연자이자 뮤지컬배우인 원혁과 2년간 열애 중인 이수민은 아버지가 남자친구에 대한 이야기를 극구 거부 중이라 도움이 필요하다며 '사랑꾼'을 찾았다.

원혁은 이수민 어머니의 권유로 트로트를 사랑하는 이용식을 위해 '미스터트롯2'에 나가 공개 프러포즈까지 했지만, 여전히 이용식과의 만남은 요원한 상태였다.

이수민은 "아빠는 일단 결혼 이야기를 하면 우시는 상태"라며 "집안의 금지어는 '남자친구'와 '데이트'였고, 데이트하러 간다고 하면 아버지는 '왜 그런 자극적인 단어를 써?'라며 전화를 확 끊어버린다"라고. 이처럼 심각하게 딸의 결혼을 회피하는 아버지의 상황을 전했다.

하지만 이수민은 "내가 힘든 날은 아침에 와서 발을 주물러 주시기도 한다. 이런 아빠는 없는 것 같다. 솔 메이트다"라며 아버지에 대한 애틋함과 사랑도 표현했다.

이용식은 딸의 남자친구 원혁과 극적으로 마주쳤던 단 3초의 순간을 직접 설명하기도 했다. 그는 원혁의 실루엣만 봤는데도 택시에 타서 목적지를 말하지 못할 정도로 충격받았다고 밝혔다. 이렇게 남자친구 만나기를 어려워하는 이용식과 남자친구를 정식으로 소개하고 싶은 이수민, 제작진의 노력이 시작됐다.

이수민은 아버지와 촬영장에 가는 차 안에서 남자친구에 대한 이야기로 티격태격하며 서로의 서운함을 토로했다. 이용식은 "길 가면 전부 네 남자친구로 보인다"며 괴로운 심정을 고백했다. 이수민은 "아빠 같은 아빠는 한 명도 없다"며 "다른 아빠들은 남자 만나는 법을 알려주거나 설문조사를 한다던데, 아빠만 외면한다"며 속마음을 전부 털어놓았다.

하지만 이용식은 "몰래 만났으면 좋겠어"라고 대답하며 차라리 알고 싶지 않다는 반응을 보였다. 부녀간의 열띤 설전도 이용식의 마음의 벽을 무너트리진 못했다.

이어진 부녀간의 타 방송 녹화 중에 이용식은 NG까지 여러 차례 내며 직전에 딸과 한 대화의 여파를 여실히 느꼈다. 심지어 녹화가 끝나고 남자친구인 원혁이 이수민을 데리러 주차장에 도착하며 한층 긴박한 상황이 연출됐다.

제작진은 "과연 그들이 대면할 수 있었는지는 다음 주 '사랑꾼' 6회에서 공개될 예정"이라고 전했다. '사랑꾼'은 매주 월요일 오후 10시 공개된다.
◎공감언론 뉴시스 Centiner0913@newsis.com








공유

facebooktwitterpinterestbandkakao storykakao talk
퍼머링크



댓글 0

추천+댓글 한마디가 작성자에게 힘이 됩니다.
권한이 없습니다.





[전국 휴대폰성지] 대한민국 TOP 성지들만 모았습니다.

대법원 특수 감정인 자격을 갖춘 데이터 복구 포렌식 전문

해산물 싸게 먹으려고 차린 회사! 당일배송! 익일도착! 주앤주프레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