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목록
  • 아래로
  • 위로
  • 0
  • CoinNess
  • 조회 수 22

[서울=뉴시스] 박은비 기자 = 금융당국이 시중은행 부행장들과 만나 가계대출 총량관리에서 전세대출을 예외로 두는 방안에 대해 논의하고 있다.

14일 금융권에 따르면 금융위원회는 이날 오후 시중은행 부행장, 실무자들과 회의를 열고 전세대출 관리방안에 대한 의견을 교환했다.

고승범 금융위원장은 이날 오전 금융투자협회에서 열린 투자자 교육플랫폼 '알투플러스' 오픈 기념회 직후 기자들과 만나 "실수요자의 전세대출이 중단되는 일이 없도록 할 것"이라며 "전세대출은 올해 4분기 가계대출 총량 관리에서 유연하게 대응하겠다"고 말했다.

은행들은 연간 가계대출 증가율 전년 대비 6%대를 넘기지 않는 게 목표다. 고 위원장의 이날 발언은 증가분 상당수가 전세대출이었는데 이로 인해 6%대를 초과한 건 용인하겠다는 취지다.

이날 회의에서 구체적인 세부사항을 조율할 것으로 보인다. 금융위는 이르면 다음주 가계부채 추가대책 발표를 발표할 예정이다.

고 위원장은 "집단대출의 경우 저희들이 파악하기로는 연말까지 잔금대출이 공급되는 데 크게 문제가 없을 것으로 본다"며 "금융감독원, 은행연합회 등과 함께 면밀히 모니터링하고 문제가 발생하지 않도록 관리하겠다. 그래서 연말까지 전세대출, 집단대출의 경우 중단되는 일이 없도록 관리할 생각"이라고 강조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silverline@newsis.com


출처 : http://www.newsis.com/view?id=NISX20211014_0001613920








공유

facebooktwitterpinterestbandkakao storykakao talk
퍼머링크

댓글 0

추천+댓글 한마디가 작성자에게 힘이 됩니다.
권한이 없습니다.

[전국 휴대폰성지] 대한민국 TOP 성지들만 모았습니다.

[싸다파일] 회원가입만 해도 777,777P 증정!! 🚀무료영화 다운로드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