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목록
  • 아래로
  • 위로
  • 0
  • CoinNess
  • 조회 수 14


[서울=뉴시스] 박성환 기자 = 부동산 개발기업인 신영의 자회사인 신영건설은 서울 동대문구 천호대로 301에 주거형 오피스텔 '답십리역 지웰에스테이트'를 11월에 분양한다고 14일 밝혔다.

답십리역 지웰에스테이트는 지하 6층~지상 20층 1개 동, 총 144실 규모로, 신혼부부 및 30~40대가 선호하는 전용 59㎡A타입과 B타입 각각 72실로 구성된다.

이 단지는 서울 지하철 5호선 답십리역 4번 출구에서 50m 거리인 초역세권에 자리하고 있다. 홈플러스 동대문점, 청량리 롯데백화점, 병·의원 등이 가깝다. 또 10분 거리에는 청계천을 비롯 새샘근린공원, 용답휴식공원 등이 위치해있고, 서울대표도서관이 들어설 예정이다. 이와 함께 도보로 통학이 가능한 답십리초등학교와 병설유치원 등이 있다.

59㎡A 타입은 채광과 통풍이 뛰어난 3베이(Bay) 구조로 설계됐다. 중앙에 위치한 거실을 중심으로 공용공간과 사적인 공간이 분리돼 있다. 기존 아파트 평면을 도입해 신혼부부 및 3인 가구 등이 살기에 적합한 구조다.

59㎡B 타입은 침실 2개가 나란히 배치되는 구조로, 필요에 따라 큰 방 1개로 붙여 공간을 여유롭게 사용할 수 있다. 2면 개방형으로 향(向) 구성도 다양하다. 개인 라이프스타일에 맞춰 취미공간 또는 홈 오피스로 활용이 가능하다.

또 각 타입에는 팬트리 등을 배치해 충분한 수납공간을 확보했다. 자투리 공간 수납장이나 듀얼수납장 등을 이용한 공간 활용도 돋보인다.

특히 세대 내 IoT 시스템을 통해 생활의 편리함을 더했다. 스마트폰 애플리케이션으로 가전제품 및 조명 시설, 미세먼지·온·습도 센서 등을 제어할 수 있다. 공동현관 이용과 택배 도착 자동 알림 기능, 엘리베이터 자동 호출, 입차 정보 및 주차공간 확인 등을 이용할 수 있는 원패스 시스템도 도입될 예정이다.

엘리베이터도 층마다 4대를 설치해 2실당 1대를 사용할 수 있도록 했다. 복도식 구조인 보통의 오피스텔에서 야기되는 긴 대기 시간, 소음, 개인의 프라이버시 문제를 개선했다.

아울러 드레스룸 클린 시스템, 공기청정 시스템, 미세먼지 제거 시스템 등 쾌적한 주거 환경을 위한 에코 시스템을 구축할 계획이다. 입주민 전용 커뮤니티 시설도 지상 2층에 마련될 예정이다.

답십리역 지웰에스테이트는 세대주 여부나 보유 주택수와 관계없이 청약이 가능하고, 거주지역 제한도 없다. 만 19세 이상이면 누구나 청약통장이 없어도 청약이 가능하다.

당첨이 되더라도 아파트 청약 시 무주택 기간을 인정받을 수 있고, 실거주 의무 없이 전매 또는 임대도 가능하다. 또 아파트에 비해 규제도 적고 대출도 70%까지 가능해 그만큼 진입장벽이 낮다.

신영건설 분양 관계자는 "답십리역 지웰에스테이트는 지하철 5호선 답십리역 초역세권이라는 입지와 각종 규제에서 벗어나 신혼부부는 물론 30~40대에게 인기를 끌 것으로 기대된다"며 "만 19세 이상이면 거주지에 관계없이 누구나 청약이 가능한 만큼 여윳돈 투자자들도 관심을 가져볼 만하다"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sky0322@newsis.com


출처 : http://www.newsis.com/view?id=NISX20211014_0001613898








공유

facebooktwitterpinterestbandkakao storykakao talk
퍼머링크

댓글 0

추천+댓글 한마디가 작성자에게 힘이 됩니다.
권한이 없습니다.

[전국 휴대폰성지] 대한민국 TOP 성지들만 모았습니다.

[싸다파일] 회원가입만 해도 777,777P 증정!! 🚀무료영화 다운로드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