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목록
  • 아래로
  • 위로
  • 0
  • CoinNess
  • 20.11.02
  • 0
  • 0





[창원=뉴시스] 홍정명 기자 = 경남도는 민선8기 최우선 과제 중 하나인 '투자유치 활성화'를 위한 첫 걸음으로 '경상남도 투자유치자문위원회' 구성하고, 오는 25일께 위촉장을 수여한다고 1일 밝혔다.

박완수 경남도지사는 경제 회복과 일자리 창출의 핵심 열쇠는 기업과 투자 유치라며, 투자 유치를 도정의 최우선 과제로 삼고 기업하기 좋은 경남, 투자하기 좋은 경남을 만들 것이라고 일관되게 강조해왔다.

투자유치자문위원회(이하 자문위원회)는 도지사 직속 위원회로, 기업·투자 관련 기관 전문가 등 17명 이내의 역량있는 위원으로 구성되며 임기는 2년이다.

자문위원으로 이재술 전 딜로이트 안진회계법인 회장을 비롯해 SK, 롯데, GS건설, LG전자, CJ, 두산중공업, BNK, IBK 등 대기업 전·현직 CEO와 임원, 금융가 등이 참여한다.

자문위원회 첫 회의는 오는 25일 서울에서 개최되며, 경남 산업의 투자환경 설명과 대규모 기업의 투자유치 활성화를 위한 전략 토론회 등 본격적인 활동을 시작한다. 회의는 분기마다 정례적으로 개최할 예정이다.

자문위원회는 투자유치 전략수립과 실현을 위한 자문, 잠재적 투자기업의 프로젝트 검토, 대기업·외투기업의 투자정보 파악, 수도권의 투자기업 발굴 및 투자유치에 대한 홍보 등 경남 투자유치를 위한 중추적인 역할을 하게 된다.

박완수 도지사는 "경남의 발전을 위해 투자유치자문위원회에 참여하기로 한 국내 굴지의 기업, 기관의 전·현직 임원들께 큰 감사의 말씀을 드린다"면서 "위원들의 다양한 경험과 아이디어, 네트워크를 토대로 실질적인 투자 유치로 연결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경남도는 투자유치전담기구 설치에 속도를 내기 위해 이번 도청 조직개편에서 투자유치단을 경제부지사 직속으로 배치했으며, 기존의 경남경제진흥원을 투자유치공사로 전환하는 방안을 검토하고 있다.
◎공감언론 뉴시스 hjm@newsis.com








공유

facebooktwitterpinterestbandkakao storykakao talk
퍼머링크

댓글 0

추천+댓글 한마디가 작성자에게 힘이 됩니다.
권한이 없습니다.





[전국 휴대폰성지] 대한민국 TOP 성지들만 모았습니다.

대법원 특수 감정인 자격을 갖춘 데이터 복구 포렌식 전문

해산물 싸게 먹으려고 차린 회사! 당일배송! 익일도착! 주앤주프레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