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목록
  • 아래로
  • 위로
  • 0
  • CoinNess
  • 20.11.02
  • 0
  • 0




[대전=뉴시스] 김양수 기자 = 조달청은 올해 483억원 규모의 혁신제품 시범구매사업을 추진한다고 16일 밝혔다.

혁신제품 시범구매 사업은 조달청이 자체예산을 투입, 혁신제품을 직접 구매한 뒤 이를 정부·공공기관에서 사용토록 제공하는 제도다.

지난 2019년 시범사업을 시작해 지난해까지 모두 1216억원, 426개 혁신제품이 조달청을 거쳐 전국 1153곳의 정부·공공기관 내 일선 행정현장에 제공돼 공공서비스 개선과 혁신제품의 판로확대에 크게 기여했다.

특히 시범구매된 조달청 혁신제품의 70% 이상이 공공기관 자체 구매로 이어지는 등 공공부문에서만 조달청 집행예산(1216억원)의 2.5배에 해당하는 약 3000억원의 구매확산으로 이어졌다.

또 2021년 기준 혁신기업의 평균매출과 고용실적도 전년 대비 각 40.4%와 30.9% 증가, 조달청의 시범구매가 초기 판로확보가 중요한 혁신기업들의 성장 디딤돌 역할을 톡톡히 한 것으로 확인됐다.

올해 조달청은 시범구매 사업을 통해 국민체감 성과창출과 경제위기 극복에 집중한다는 방침이다. 이를 위해 조달청은 공공서비스 개선효과가 크고 전략적 지원이 필요한 정부역점사업에 해당되거나 지능형 교통체계·모빌리티 등 신성장 분야에 속하는 혁신제품을 우선 구매할 계획이다.

또한 해외조달시장 진출 가능성이 높은 제품은 수출지원사업과 연계해 해외조달시장 진출을 적극 지원하고 의료·보건 등 국민생활 밀접분야 혁신제품의 성과가 골고루 국민에 돌아가도록 군·읍·면 지역 등 주민 밀착형 기관에 우선 배정할 예정이다.

조달청은 연간 4차례의 시범구매 일정을 혁신장터에 미리 공개해 공공기관과 혁신기업의 수요·공급 미스매칭을 해소하고 최적 구매를 유도, 사업 성과를 높일 계획이다.

이와 함께 공공서비스 개선 측정항목 신설, 시범사용 후 상품평 활성화 등을 통해 시범구매 혁신제품의 객관적인 성과평가 기반을 마련하고 우수 수행기관에게는 혁신제품 사용 기회 확대 등 혜택을 제공키로 했다.

이종욱 조달청장은 "혁신제품 시범구매 사업은 공공서비스 개선과 혁신성장 견인의 두 마리 토끼를 잡을 수 있는 매우 유용한 공공구매 전략"이라며 "시범구매 사업의 전략적 활용으로 정책목표를 적극 구현하고 세계 최고 제품에 도전하는 혁신기업의 꿈을 지원할 것"이라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kys0505@newsis.com








공유

facebooktwitterpinterestbandkakao storykakao talk
퍼머링크



댓글 0

추천+댓글 한마디가 작성자에게 힘이 됩니다.
권한이 없습니다.





[전국 휴대폰성지] 대한민국 TOP 성지들만 모았습니다.

대법원 특수 감정인 자격을 갖춘 데이터 복구 포렌식 전문

해산물 싸게 먹으려고 차린 회사! 당일배송! 익일도착! 주앤주프레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