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목록
  • 아래로
  • 위로
  • 0
  • CoinNess
  • 조회 수 25

[김천=뉴시스] 박홍식 기자 = K리그2 선두 김천상무가 2위 안양을 꺾고 K리그2 우승에 도전한다.

7일 김천상무프로축구단에 따르면 오는 9일 안양종합운동장에서 FC안양(이하 안양)과 ‘하나원큐 K리그2 2021’ 33R 원정 경기를 치른다.

김천은 최근 12경기에서 9승 3무로 승점을 쌓았다.

최근 5연승으로 K리그2 선두를 달리고 있는 김천은 K리그2 2위 안양을 꺾고 직행 승격을 확정 짓는다는 각오다.

정규리그 종료까지 네 경기만을 남긴 김천은 32라운드 현재 18승 9무 5패(승점 63)로 K리그2 1위를 기록 중이다.

안양은 15승 10무 7패(승점 55)로 2위다.

최근 다섯 경기에서 김천은 5연승으로 승점 15점을 얻었지만 안양은 2승 2무 1패로 8점에 그쳤다.

현재 양 팀의 승점 차는 8점으로, 김천이 9일 안양 원정에서 승리 시 승점 차는 11점으로 벌어져 남은 세 경기에서 안양이 모두 승리하더라도 직행승격 티켓은 김천의 몫이 된다.

변수가 있다면 김천의 주전 네 명이 국가대표 선발로 안양전에 출전하지 못한다는 것이다.

올 시즌 15경기 8실점으로 김천의 골문을 든든히 지키고 있는 구성윤, 대전전(9.26) 결승골의 주인공 박지수, 주전 센터백 정승현, 골게터 조규성이 모두 국가대표로 발탁돼 안양전에 결장한다.

김태완 감독은 "네 선수가 없기 때문에 나머지 선수들을 효율적으로 활용해야한다. 선수들에게 동기부여를 시켜 원 팀으로 만들고 안양을 상대하겠다. 모든 선수들의 승격에 대한 의지가 강하기 때문에 잘 할 것이라고 본다"고 말했다.

김천은 5연승, 12경기 무패로 최상의 분위기지만 방심할 수는 없다.

가장 최근 패배가 안양전(7.10)이기 때문이다.

7월 10일 안양전 패배 직전까지 김천은 5연승, 11경기 무패를 달리고 있었기에 다시 맞붙는 지금과 비슷한 상황이었다.

다른 점은 이번 맞대결에서는 승리 시 승격을 눈앞에 두고 있기에 김천의 의지가 더욱 굳건해졌다는 점이다.

최상의 분위기 속 김천의 승리로 안양전 패배의 데자뷔를 승격으로 반전시킬 수 있기를 기대한다.

안양과 원정 경기는 TV중계 GOLF&PBA(U+tv 102번, 올레tv 55번, Btv 133번, LG헬로비전 102번), 온라인 중계 네이버TV, 다음 카카오, 아프리카TV에서 시청할 수 있다.
◎공감언론 뉴시스 phs6431@newsis.com


출처 : http://www.newsis.com/view?id=NISX20211007_0001605457








공유

facebooktwitterpinterestbandkakao storykakao talk
퍼머링크

댓글 0

추천+댓글 한마디가 작성자에게 힘이 됩니다.
권한이 없습니다.

[전국 휴대폰성지] 대한민국 TOP 성지들만 모았습니다.

[싸다파일] 회원가입만 해도 777,777P 증정!! 🚀무료영화 다운로드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