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목록
  • 아래로
  • 위로
  • 0
  • CoinNess
  • 조회 수 16

[서울=뉴시스] 김희준 기자 = 31일(한국시간) 열릴 예정이었던 미국프로농구(NBA) 덴버 너기츠와 골든스테이트 워리어스의 경기가 코로나19 여파로 연기됐다.

NBA 사무국은 31일 미국 콜로라도주 덴버의 볼 아레나에서 열릴 예정이던 덴버와 골든스테이트의 경기가 코로나19 여파로 연기됐다고 발표했다.

덴버가 경기 가능 최소 인원인 8명을 채우지 못한 것이 경기 연기 이유다.

ESPN에 따르면 마이클 말론 덴버 감독과 2명의 코치는 이날 NBA의 코로나19 프로토콜 적용을 받아 격리됐다.

말론 감독에 앞서 닥 리버스(필라델피아 세븐티식서스), 프랭크 보겔(LA 레이커스), 몬티 윌리엄스(피닉스 선즈), 빌리 도노번(시카고 불스), 천시 빌럽스(포틀랜드 트레일블레이저스), 마크 데이그널트(오클라호마시티 선더) 감독이 코로나19 프로토콜 적용으로 자리를 비운 바 있다.

제프 그린과 제케 은나지, 본스 하일랜드도 코로나19 프로토콜 적용으로 경기에 나설 수 없는 상황이었다. 이외에 몬테 모리스, 애런 고든, 오스틴 리버스 등이 부상으로 경기 출전이 힘들었다.

올 시즌 NBA에서 코로나19로 연기된 경기는 11경기로 늘었다.
◎공감언론 뉴시스 jinxijun@newsis.com








공유

facebooktwitterpinterestbandkakao storykakao talk
퍼머링크

댓글 0

추천+댓글 한마디가 작성자에게 힘이 됩니다.
권한이 없습니다.

[전국 휴대폰성지] 대한민국 TOP 성지들만 모았습니다.

신규웹하드 싸다파일 정기구독권 4,900원 특가 한정 판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