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목록
  • 아래로
  • 위로
  • 0
  • CoinNess
  • 20.11.02
  • 1
  • 0




[울산=뉴시스] 박지혁 기자 = 손흥민(토트넘)이 클린스만호 출범 1호골을 터뜨렸다.

손흥민이 24일 울산문수축구경기장에서 열린 콜롬비아와 축구대표팀 A매치 평가전에서 전반 10분 왼발슛으로 선제골을 터뜨렸다.

이날 경기는 파울루 벤투 감독의 후임으로 새롭게 지휘봉을 잡은 위르겐 클린스만(독일) 감독의 데뷔전이다.

A매치 36번째 골이다. 역대 한국 선수 A매치 최다골 부문에서 박이천과 어깨를 나란히 하며 공동 3위에 올랐다.

차범근 전 감독이 58골로 1위, 황선홍 23세 이하 대표팀 감독이 50골로 2위다.

손흥민은 전반 10분 콜롬비아의 실수로 페널티박스 외곽에서 공을 잡았고, 골키퍼 바르가스가 골문을 비운 틈을 놓치지 않았다. 왼발로 침착하게 감아서 때려 골을 터뜨렸다.

특히 손흥민은 콜롬비아전 3경기 연속골을 터뜨리며 강한 면모를 과시했다.

2017년 11월 수원에서 열린 콜롬비아와 평가전에서 멀티골을 터뜨리며 2-1 승리를 이끌었고, 2019년 3월 서울 대결에서도 한 골을 기록, 2-1 승리에 기여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fgl75@newsis.com








공유

facebooktwitterpinterestbandkakao storykakao talk
퍼머링크



댓글 0

추천+댓글 한마디가 작성자에게 힘이 됩니다.
권한이 없습니다.





[전국 휴대폰성지] 대한민국 TOP 성지들만 모았습니다.

대법원 특수 감정인 자격을 갖춘 데이터 복구 포렌식 전문

해산물 싸게 먹으려고 차린 회사! 당일배송! 익일도착! 주앤주프레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