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목록
  • 아래로
  • 위로
  • 0
  • CoinNess
  • 조회 수 80

[서울=뉴시스] 안경남 기자 = 도쿄올림픽 출전을 위해 일본에 입국한 뒤 취업하겠다는 메모를 남기고 사라졌던 우간다 역도 선수가 발견됐다.

교도통신 등 현지 매체들은 20일 "올림픽 개막을 앞두고 실종됐던 우간다 역도 선수가 일본 미에현 요카이치에서 발견됐다"고 보도했다.

줄리어스 세키톨레코(20)라는 우간다 역도 선수는 지난 16일 선수단 숙소에서 사라졌다.

일본에서 도쿄올림픽 출전을 준비하던 세키톨레코는 체급이 바뀌면서 올림픽 출전권을 따지 못한 상태였다. 이후 우간다로 돌아가야 하는 상황이 되자 "우간다 생활이 어려워 일본에서 일하고 싶다"는 메모를 남기고 자취를 감췄다.

당시 코로나19 유전자증폭(PCR) 검사를 받으러 오지 않아 관리팀이 호텔방을 수색했지만, 모습을 찾을 수 없었다.

나고야로 가는 신칸센 열차표를 구매한 것으로 알려진 그는 19일 나고야역 CCTV에 포착되기도 했다.

한편 코로나19 확진자 발생과 선수 실종으로 몸살을 앓았던 우간다 선수단은 우여곡절 끝에 20일 전세 버스를 이용해 도쿄로 이동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knan90@newsis.com


출처 : http://www.newsis.com/view?id=NISX20210720_0001520207




공유

facebooktwitterpinterestbandkakao storykakao talk
퍼머링크

댓글 0

추천+댓글 한마디가 작성자에게 힘이 됩니다.
권한이 없습니다.

[전국 휴대폰성지] 대한민국 TOP 성지들만 모았습니다.

[싸다파일] 회원가입만 해도 777,777P 증정!! 🚀무료영화 다운로드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