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목록
  • 아래로
  • 위로
  • 0
  • CoinNess
  • 조회 수 18

[서울=뉴시스] 배민욱 기자 = 도쿄올림픽 조직위원회가 선수촌에 TV와 냉장고가 없다는 비판에 대해 "유상 대여"라고 입장을 내놨다.

22일 야후재팬에 따르면 다카야 마사노리 도쿄올림픽·패럴림픽 조직위원회 대변인은 "기본적으로 냉장고와 TV는 유상 대여 대상"이라며 "적절한 시점에 주문이 있었다면 조직위가 제공할 책무가 있고 당연히 하고 있다"고 밝혔다.

그는 문제를 제기한 러시아 측의 요청은 없었다고 주장했다.

그는 "앞으로 요청한다면 가능한 유연하게 대응하겠다"고 약속했다.

앞서 1988년 서울대회부터 9번째 올림픽에 참가한 일가 마메도프 러시아 펜싱대표팀 감독은 선수촌 방이 너무 좁아 "중세 같다"고 비판했다.

또 "4~5명의 선수가 있는 방에 화장실이 하나 뿐", "TV와 냉장고가 없다", "에어컨의 리모컨은 일본어로만 쓰여있다"는 불만이 나왔다. 내구성이 의심되는 "골판지 침대"도 화제가 되기도 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mkbae@newsis.com


출처 : http://www.newsis.com/view?id=NISX20210722_0001522468




공유

facebooktwitterpinterestbandkakao storykakao talk
퍼머링크

댓글 0

추천+댓글 한마디가 작성자에게 힘이 됩니다.
권한이 없습니다.

[전국 휴대폰성지] 대한민국 TOP 성지들만 모았습니다.

[싸다파일] 회원가입만 해도 777,777P 증정!! 🚀무료영화 다운로드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