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목록
  • 아래로
  • 위로
  • 0
  • CoinNess
  • 20.11.02
  • 0
  • 0



[서울=뉴시스]전재경 기자 = 그룹 슈퍼주니어 출신 강인이 근황을 전했다.

강인은 12일 인스타그램에 "참 좋다. 작품을 보는 척...사진 찍어달라고 하고 고개를 숙이고 핸드폰을 보고 있는 나의 모습"이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올렸다.

사진 속 강인은 전시장을 찾은 모습이다. 또 다른 사진에서 강인은 오락실을 찾아 두더지게임을 즐기고 있다. 강인은 "결국 마지막은 오백 원 두 개 넣고 두더지를 때려잡고 있네. 치명적인 척 실패"라고 덧붙였다.

강인은 2005년 '슈퍼주니어'로 데뷔해 '미라클' '쏘리 쏘리' 등의 히트곡으로 인기를 얻었다. 하지만 폭행, 음주운전 등 각종 논란을 일으켰고, 2019년 팀을 탈퇴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for3647@newsis.com








공유

facebooktwitterpinterestbandkakao storykakao talk
퍼머링크



댓글 0

추천+댓글 한마디가 작성자에게 힘이 됩니다.
권한이 없습니다.





[전국 휴대폰성지] 대한민국 TOP 성지들만 모았습니다.

해산물 싸게 먹으려고 차린 회사! 당일배송! 익일도착! 주앤주프레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