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목록
  • 아래로
  • 위로
  • 0
  • CoinNess
  • 20.11.02
  • 11
  • 0




[서울=뉴시스]김주희 인턴 기자 = ·


'뉴페스타'가 여름과 사랑을 노래한다.

5일 오후 10시 30분 방송되는 JTBC 음악예능프로그램 '뉴페스타'가 무더위를 날려줄 '서머 러브 토크(Summer Love Talk) 페스티벌'을 개최한다.

이날 가수 이상순·토마스 쿡에 이어 '뉴페스타 컴퍼니' 대표 윤종신, 가요계의 전설 대가수 양희은, 발라드의 여제 린, 국내 대표 감성 밴드 넬, 정승환, 로시, 흰(HYNN·박혜원) 등이 출연해 한여름 사랑 노래를 책임진다.

Day1 오프닝을 맡은 윤종신은 감각적인 시티 팝 무대를 통해 '뉴페스타'를 완벽한 여름 축제장으로 전환한다. 또 신승훈의 뮤즈이자 차세대 보컬리스트 로시는 신곡 무대와 마마무의 노래를 가창한다. 특히, 즉석에서 발라드를 선보여 윤종신에게 "발라드도 잘하네"라는 칭찬을 받는다.

국내 감성 밴드 원탑 넬은 본인들의 메가 히트곡 '기억을 걷는 시간'을 선보인다. 이미주는 넬의 보컬 김종완의 목소리에 끙끙 앓는 모습(?)을 보여 모두를 폭소케 했다는 후문이다.

엔딩은 발라드의 여제 린이 장식한다. 린은 드라마보다 더 드라마 같은 확장 현실 무대와 심장을 울리는 고유의 창법을 통해 배가 되는 감동을 선사할 예정이다. 무대를 본 규현은 "노래할 때 무슨 생각해?"라고 묻자, 일문 즉답으로 답한 린의 기상천외한 대답을 했다는 귀띔이다.

또 Day2 비장의 무기인 흰(박혜원)의 무대도 공개된다. 흰은 탄탄하게 쌓은 가창력으로 이승환의 '천일동안'을 불러 차세대 보컬리스트의 입지를 보여준다. 이에 규현은 "요즘 여자 보컬리스트 중 최고"라며 극찬한다.
◎공감언론 뉴시스 hahahe008@newsis.com








공유

facebooktwitterpinterestbandkakao storykakao talk
퍼머링크



댓글 0

추천+댓글 한마디가 작성자에게 힘이 됩니다.
권한이 없습니다.





[전국 휴대폰성지] 대한민국 TOP 성지들만 모았습니다.

대법원 특수 감정인 자격을 갖춘 데이터 복구 포렌식 전문

해산물 싸게 먹으려고 차린 회사! 당일배송! 익일도착! 주앤주프레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