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목록
  • 아래로
  • 위로
  • 0
  • CoinNess
  • 20.11.02
  • 0
  • 0





[서울=뉴시스]이윤진 기자 = 배우 김선아, 안재욱이 JTBC 주말극 '디 엠파이어: 법의 제국'(이하 디 엠파이어) 종영을 앞두고 12일 인사를 전했다.

'디 엠파이어: 법의 제국'에서 법복 가족의 미래이자 서울지검 특수부 부장 한혜률 역으로 화끈한 걸크러쉬와 맹목적인 모성애를 동시에 보여주고 있는 김선아는 "항상 최선의 결과를 만들기 위해 치열하게 고민하며 나아갔던 지난 과정을 잊지 못한다"고 했다.

그러면서 이번 작품도 그 과정에 함께 계셨던 모든 이들의 노고 덕에 만들어졌기에 소중한 결과물이 많은 분에게 닿을 수 있었던 것 같다"며 동료들에 대한 고마움을 드러냈다.

이어 "오랜 시간 함께 했던 '디 엠파이어'와 이별해야 한다는 사실이 믿기지 않는다"며 "검사 한혜률의 스포트라이트에 가려진 인간 한혜률의 외로움과 결핍을 많은 분의 애정으로 채워주셨으면 좋겠다고 생각했는데 그런 마음이 잘 전해졌기를 바라본다"고 덧붙였다.

한혜률(김선아 분)의 다정한 남편이자 명망 높은 로스쿨 교수지만 실상은 장기판의 졸(卒)과 다름없는 신세인 나근우 캐릭터에 깊게 공감해온 안재욱은 "철옹성 안에 들어와 있음에도 불구하고 스스로를 이방인 같다고 여기는 그의 외로운 내면이 결국 그를 무너지게 만든 것 같다"고 여겼다. "그를 짓누르고 있는 모든 죄악이 끝나면 조금이나마 편안한 삶을 살아갔으면 좋겠다"는 것이다.

특히 "화려한 겉모습 아래 초라한 실체를 가리기 위해 아등바등 살아가는 나근우의 삶이 다양한 갈래로 다가갔으면 좋겠다"던 그는 "나근우를 포함해서 법복 가족 모두가 자신의 실체를 가리기에 급급했던 만큼 이들이 과연 마지막에 어떤 결과를 마주할지 기대해달라"고 청했다.

마지막으로 두 사람은 "주말 밤이라는 소중한 시간을 저희에게 할애해주신 덕분에 마지막까지 잘 올 수 있었다"며 "그동안 함께 해주신 여러분께 마음 깊이 감사드린다"고 전했다.

한편 '디 엠파이어'는 이날 오후 10시30분에 14회, 13일 오후 10시부터 15·16회가 연속 방송된다.
◎공감언론 뉴시스 telemovie@newsis.com








공유

facebooktwitterpinterestbandkakao storykakao talk
퍼머링크



댓글 0

추천+댓글 한마디가 작성자에게 힘이 됩니다.
권한이 없습니다.





[전국 휴대폰성지] 대한민국 TOP 성지들만 모았습니다.

대법원 특수 감정인 자격을 갖춘 데이터 복구 포렌식 전문

해산물 싸게 먹으려고 차린 회사! 당일배송! 익일도착! 주앤주프레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