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목록
  • 아래로
  • 위로
  • 0
  • CoinNess
  • 20.11.02
  • 4
  • 0



[서울=뉴시스]김주희 기자 = 프로야구 LG 트윈스가 14~15일 KIA 타이거즈와 주말 홈경기에 앞서 승리 기원 시구를 진행한다.

14일에는 '잔망루피를 잔류 시켜라' 이벤트의 1등 수상자인 이재원씨가 시구자로 나선다.

'잔망루피를 잔류 시켜라' 이벤트는 2022시즌을 앞두고 FA가 된 마스코트 잔망루피의 잔류를 위해 지난 2월 진행된 이벤트로, 잔망루피와의 추억이 서려 있는 팬들의 사연과 사진을 받았다. 1등으로 선정된 이재원씨에게는 시구 기회를 포함하여 선수 친필 사인볼과 상장이 주어진다.

15일에는 스승의 날을 맞아 홍창기의 모교인 안산공업고등학교 이공열 교장이 시구를, 홍창기의 담임이었던 배상훈 교사가 시타를 한다.

한편 LG는 지난해 주장오지환이 야구부 선수들을 찾아가 재능기부와 함께 3000만원 상당의 야구용품을 기부하는 등 안산공업고등학교와는 특별한 인연을 이어가고 있다.
◎공감언론 뉴시스 juhee@newsis.com








공유

facebooktwitterpinterestbandkakao storykakao talk
퍼머링크



댓글 0

추천+댓글 한마디가 작성자에게 힘이 됩니다.
권한이 없습니다.





[전국 휴대폰성지] 대한민국 TOP 성지들만 모았습니다.

해산물 싸게 먹으려고 차린 회사! 당일배송! 익일도착! 주앤주프레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