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목록
  • 아래로
  • 위로
  • 0
  • CoinNess
  • 20.11.02
  • 2
  • 0




[서울=뉴시스]우은식 기자 =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투어 메이저 대회 한화 클래식 2022(Hanwha Classic 2022)가 오는 25일부터 28일까지 나흘간 강원도 춘천 소재의 제이드팰리스 골프클럽에서 개최된다.

토털 그린에너지 솔루션 기업인 한화솔루션 큐셀부문(이하 한화큐셀)이 주최하는 한화클래식은 총 상금 14억원(우승상금 2억 5200만원)이 걸린 국내 최고의 여자 메이저 골프 대회 가운데 하나다.

한화 클래식은 최고의 메이저 대회 명성에 걸맞게 최고의 기량을 선보이는 KLPGA 선수들을 비롯해 LPGA, JLPGA 등에서 활약하는 세계적인 선수들이 대거 출전해 큰 주목을 받아왔다.

한화 큐셀 소속인 '세계 2위' 넬리 코다가 지난 2017년부터 2019년 3년 연속 참가했었고, 지난해에는 LPGA투어에서 활약하고 있는 지은희(36)가 초청됐다.

올해는 한화큐셀골프단 소속 선수들 포함 총 120명의 선수가 출전해 최고의 경기력을 선보이고, 유관중 대회로 열려 골프팬들의 이목을 집중시킬 예정이다.

이번 대회가 열리는 제이드팰리스 골프클럽은 ‘백상어’ 그렉 노먼이 설계해 2004년 개장한 코스다.

이곳은 한국 10대 코스에 선정된 프라이빗 골프장으로 소수 회원제로 운영되면서 국내 최고의 코스 컨디션을 자랑한다.

상어의 벌린 입을 상징하는 턱이 높은 71개의 벙커와 6개의 폰드가 손에 땀을 쥐는 짜릿한 명승부를 그려낸다.

한화 클래식은 지난 2011년 한화금융 클래식이라는 명칭으로 시작돼 2017년 메이저 대회로 승격됐다.

이번 11주년 대회를 시작으로 ‘Beyond Excellence(최고를 넘어)’ 가치를 담은 새로운 10년을 천명하며 세계적인 대회로 도약해 나가기 위해 만반의 준비를 갖춰나갈 계획이다.

특히 대회기간 동안 사용되는 제작물은 재활용 소재를 활용하고, 종이 인쇄물에는 친환경 용지와 콩기름 잉크를 사용하는 ‘그린 키퍼(Green Keeper)’ 캠페인으로 대회를 진행한다.

뿐만 아니라 대회 운영진이 착용하는 유니폼을 폐플라스틱 원사로 제작하고, 쓰레기 사용 감소와 효율적인 분리수거를 위해 대회장에 입장하는 모든 갤러리들에게 생분해(세균 등에 의해서 분해되는 성질) 비닐 쓰레기 봉투를 나눠줄 계획이다.

또한 한화큐셀은 이번 대회 우승자에게 친환경 대회로 나아가는 한화 클래식의 의미를 담아 탄소 저감에 도움을 주는 에코트리(ecotree)를 수여하는 등 특별 세레머니도 준비하고 있다.

이와 함께 한화 클래식 2022 대회 현장에 한화큐셀골프단에서 운영하는 ‘큐셀골프(Qcells golf)’ 굿즈숍도 함께 운영된다.

이구영 한화큐셀 대표는 "11주년을 맞아 최고의 메이저 대회인 한화 클래식만의 격조 높은 품격을 갖춘, 차별화된 친환경 가치를 제시하는 스포츠의 장을 펼칠 계획"이라며 "이번 대회를 통해 많은 골프팬들에게 최상의 즐거움을 선사하는 것은 물론 한화그룹이 지향하는 ‘함께 멀리’의 경영 철학도 구현할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eswoo@newsis.com








공유

facebooktwitterpinterestbandkakao storykakao talk
퍼머링크



댓글 0

추천+댓글 한마디가 작성자에게 힘이 됩니다.
권한이 없습니다.





[전국 휴대폰성지] 대한민국 TOP 성지들만 모았습니다.

대법원 특수 감정인 자격을 갖춘 데이터 복구 포렌식 전문

해산물 싸게 먹으려고 차린 회사! 당일배송! 익일도착! 주앤주프레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