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목록
  • 아래로
  • 위로
  • 0
  • CoinNess
  • 조회 수 11

[서울=뉴시스] 김주희 기자 = '야구 천재' 오타니 쇼헤이(27·LA 에인절스)가 후반기 들어 주춤하다.

오타니는 21일(한국시간) 미국 캘리포니아주 오클랜드의 오클랜드 콜리세움에서 열린 2021 메이저리그 오클랜드 애슬레틱스와 경기에서 2번 지명타자로 출전, 3연타석 삼진을 당하며 3타수 무안타 1볼넷으로 침묵했다.

이날 오타니가 1루를 밟은 건 1회 첫 타석이 유일했다. 오타니는 오클랜드 선발 제임스 카프리엘리안에게 볼넷을 얻어 걸어나갔다.

이후 그의 방망이는 연신 허공만 갈랐다.

3회 7구 승부 끝에 헛스윙 삼진으로 물러났고, 5회, 7회에도 헛스윙 삼진으로 돌아섰다.

오타니의 시즌 타율은 0.274로 떨어졌다.

전반기 막판 10경기에서 그는 타율 0.286(35타수 10안타)를 작성했다. 이 기간 홈런도 5개를 뽑아냈다.

그러나 후반기 들어 힘이 빠진 모습이다.

오타니의 후반기 성적은 5경기 20타수 4안타 11삼진이다. 홈런은 하나를 기록했다.

전날(20일) 투수로 등판해 6이닝 3피안타 1볼넷 8탈삼진 무실점 호투를 펼치며 '투타겸업'을 자랑하기도 했지만, 타석에선 4타수 1안타로 큰 존재감을 발휘하지 못했다.

한편, 이날 에인절스는 오타니의 침묵 속에 오클랜드에 0-6으로 패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juhee@newsis.com


출처 : http://www.newsis.com/view?id=NISX20210721_0001520326




공유

facebooktwitterpinterestbandkakao storykakao talk
퍼머링크

댓글 0

추천+댓글 한마디가 작성자에게 힘이 됩니다.
권한이 없습니다.

[전국 휴대폰성지] 대한민국 TOP 성지들만 모았습니다.

[싸다파일] 회원가입만 해도 777,777P 증정!! 🚀무료영화 다운로드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