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목록
  • 아래로
  • 위로
  • 0
  • CoinNess
  • 20.11.02
  • 1
  • 0


[서울=뉴시스]이재훈 기자 = 방송인 송해(95) 옹이 4개월 만에 또 입원했다는 설이 나왔다.

보도전문채널 YTN은 15일 "송 옹이 전날 서울 아산병원에 입원해 치료하고 있는 것으로 확인됐다"고 밝혔다. 송 옹 측은 따로 확인을 해주지 않고 있다.

누리꾼들은 관련 소식에 "송해 할아버지, 아프지 마시고 방송계에 오래오래 남아주세요. 꼭 건강하게 완치하시길" "송해 할아버지 편찮으시단 뉴스 보일 때마다, 깜짝 깜짝 놀라게 되네요. 얼른 쾌차하시고, 건강하시길 바란다" 등이라고 반응했다.

송 옹은 지난 1월에도 건강상의 문제로 병원에 입원해 치료를 받은 적이 있다. 코로나19에 확진됐다가 지난달 완치 판정을 받기도 했다.

거리두기 해제와 함께 이달 중 녹화 재개 예정인 KBS 1TV '전국노래자랑'을 통해 복귀한다고 예고됐지만 정확한 날짜는 특정되지 않았다. '전국노래자랑'은 2020년 3월부터 스페셜 방송으로 대체했다. 코로나19로 현장 녹화가 어려워진 탓이다.

송 옹은 1980년부터 '전국노래자랑' MC를 맡아왔다. KBS는 'TV 음악 탤런트 쇼' 부문 최고령 진행자로 기네스북 등재를 추진 중이다.
◎공감언론 뉴시스 realpaper7@newsis.com








공유

facebooktwitterpinterestbandkakao storykakao talk
퍼머링크



댓글 0

추천+댓글 한마디가 작성자에게 힘이 됩니다.
권한이 없습니다.





[전국 휴대폰성지] 대한민국 TOP 성지들만 모았습니다.

해산물 싸게 먹으려고 차린 회사! 당일배송! 익일도착! 주앤주프레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