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목록
  • 아래로
  • 위로
  • 0
  • 익명
  • 조회 수 9
출처 http://www.sportsseoul.com/news/read/998969

삼성생명3

[스포츠서울 권오철 기자] 삼성생명이 약관의 내용을 대폭 줄인 모바일 약관을 선보였다. 이 약관은 고객이 가입한 주보험과 특약내용만으로 구성돼 궁금한 특약 내용을 더욱 손쉽게 찾을 수 있다.

삼성생명은 올해 1월부터 기존 모바일 약관의 불편함을 줄이고 고객의 편의성을 높이기 위해 ‘객맞춤형 모바일 약관’을 제공한다고 4일 밝혔다. 모바일 사용환경이 익숙하지 않은 고객을 위해 책자 약관과 모바일 약관 중 선택할 수 있도록 했다.

‘고객맞춤형 모바일 약관’은 고객이 가입한 보험의 보장 내용만 담았기 때문에 기존 모바일 약관에 비해 내용이 대폭 줄었다. 삼성생명에서 판매 중인 ‘종합건강보험 일당백’에서 특약 11개를 가입한 경우 기존에는 주보험과 전체 특약 90종을 더해 1534페이지에 달하는 모바일 약관이 고객에게 제공됐다. 그러나 ‘고객맞춤형 모바일 약관’은 주보험과 고객이 선택한 특약만 탑재돼 기존 모바일 약관의 1/5 수준인 301페이지만 제공된다. 이 때문에 고객은 가입한 상품 내용을 확인하기가 편해질 것으로 기대된다.

이 외에 고객이 가입한 주보험 및 특약에 대한 목차도 제공되며 이를 통해 요약된 약관 내용을 한 눈에 보이도록 했다. 특히 목차의 특약명을 터치하면 해당 내용으로 이동하는 기능도 보험업계 최초로 적용했다. 고객이 쉽고 빠르게 검색할 수 있도록 사용자환경(UI)도 고객친화적으로 개선했다. 기존 모바일 약관의 페이지 넘김, 검색, 이동 등 ‘뷰어’(viewer) 기능들은 메뉴바에 숨겨져 있어 활용하기 어려운 부분이 있었지만 ‘고객맞춤형 모바일 약관’은 이런 기능들을 전체 화면에 띄워 고객이 직관적으로 이용할 수 있도록 했다.

삼성생명 관계자는 “이번 ‘고객맞춤형 모바일 약관’ 개발은 점차 특약의 종류가 다양해지면서 약관 분량이 늘어난다는 고민에서 출발했다. 간편한 보장 내용 확인은 물론 향후 고객이 보장 내용을 추가할 때에도 도움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konplash@sportsseoul.com

공유

facebooktwitterpinterestbandkakao storykakao talk
퍼머링크

댓글 0

권한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