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목록
  • 아래로
  • 위로
  • 0
  • CoinNess
  • 20.11.02
  • 1
  • 0




[알라이얀=뉴시스] 조성우 백동현 기자 = 2022 카타르 월드컵 H조 1차전 대한민국과 우루과이 경기가 열린 24일(현지시간) 카타르 알라이얀 에듀케이션 시티 스타디움에서 손흥민이 양말 투혼을 보였다.

팽팽하게 맞서던 후반 11분 우루과이 카세레스의 파울에 걸려 넘어진 손흥민은 오른쪽 양말이 찢어진 채 한동안 그라운드를 누볐다. 이후 잠시 경기가 중단된 틈을 타, 벤치로 간 손흥민은 테이핑을 재정비한 후 다시 그라운드에 나섰다.

손흥민의 양말 투혼에도 우루과이의 골문을 열지 못한 대한민국은 카타르 월드컵 첫 경기를 무승부로 마쳤다.




◎공감언론 뉴시스 xconfind@newsis.com, livertrent@newsis.com








공유

facebooktwitterpinterestbandkakao storykakao talk
퍼머링크



댓글 0

추천+댓글 한마디가 작성자에게 힘이 됩니다.
권한이 없습니다.





[전국 휴대폰성지] 대한민국 TOP 성지들만 모았습니다.

대법원 특수 감정인 자격을 갖춘 데이터 복구 포렌식 전문

해산물 싸게 먹으려고 차린 회사! 당일배송! 익일도착! 주앤주프레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