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목록
  • 아래로
  • 위로
  • 0
  • CoinNess
  • 20.11.02
  • 2
  • 0





[서울=뉴시스]황지향 인턴 기자 = 배우 이다희와 최시원이 뜨거운 설전을 벌인 야밤 옥상 회동이 포착됐다.

10월 5일 오후 9시 방송되는 ENA 새 수목극 '얼어죽을 연애따위'(극본 김솔지, 연출 최규식)는 20년 절친 '여름'과 '재훈'이 뜻하지 않게 연애 리얼리티쇼 PD와 출연자로 만나, 뜻밖의 연애 감정을 느끼게 되는 '현실 생존 로맨스'다.

먼저 이다희는 손만 대면 '망작' 확정인 예능국 10년차 PD 구여름 역, 최시원은 일도 연애도 흥미를 잃고 반백수처럼 살아가는 성형외과 페이 닥터 박재훈 역을 맡았다. 두 사람은 고등학생 때부터 20년간 동고동락한 동네 절친으로 분해, 현실 남사친·여사친 연기를 펼치며 시청자와 공감대를 형성한다.

이와 관련 이다희와 최시원의 '닭발 먹방 투샷'이 20일 공개됐다. 극중 구여름(이다희)과 박재훈(최시원)이 늦은 밤 옥상에서 만나 '연애'를 주제로 설전을 펼친다. 구여름은 잔뜩 상기된 얼굴로 열변을 토하며 닭발 삿대질을 시전하고, 박재훈은 그런 구여름의 도발에도 동요 없이 얄미운 닭발 포즈를 취하거나, 빤히 바라보며 팩폭 조언을 하는 등 현실 반응을 보이고 있다.

제작진은 “이다희와 최시원 모두 생활 연기 달인들이라 불릴 정도로 구여름, 박재훈의 모습을 더할 나위 없이 표현해주고 있다”며 “붙기만 하면 대폭발을 일으키는 두 사람의 완벽한 케미스트리를 기대해달라”고 청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hjhj7289@newsis.com








공유

facebooktwitterpinterestbandkakao storykakao talk
퍼머링크



댓글 0

추천+댓글 한마디가 작성자에게 힘이 됩니다.
권한이 없습니다.





[전국 휴대폰성지] 대한민국 TOP 성지들만 모았습니다.

대법원 특수 감정인 자격을 갖춘 데이터 복구 포렌식 전문

해산물 싸게 먹으려고 차린 회사! 당일배송! 익일도착! 주앤주프레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