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목록
  • 아래로
  • 위로
  • 0
  • CoinNess
  • 20.11.02
  • 2
  • 0





[서울=뉴시스]이강산 인턴 기자 = KBS Joy 예능물 '연애의 참견'에서 유별난 가족 사랑을 가진 남자친구에 대한 사연이 소개된다.

6일 오후 10시30분 방송되는 '연애의 참견'은 남자친구에게 가족에 관한 폭탄 고백을 듣고 충격에 빠진 고민녀의 사연으로 꾸며진다.

이날 고민녀는 먼저 "부모님을 일찍 여읜 남자친구는 누나에 대해 '나한테 엄마이자 아빠'라고 말했다. 남자친구는 홀로 아이를 키우는 누나를 안쓰러워하며 조카의 육아까지 담당했다"며 "좋은 아빠가 될 것 같아 좋았지만 어느 순간부터 남자친구의 지나친 가족 사랑에 불편함을 느끼기 시작했다"고 털어놨다.

고민녀는 "남자친구가 제 생일날 갑자기 조카가 아프다며 가버리더니 급기야 1주년 기념일날조차 '갑자기 일이 생겼다'고 연락이 두절됐다"라며 "걱정돼 집 앞으로 찾아갔다가 결국 또 누나 가족에 연관된 일임을 알게 됐다"고 밝혔다.

이때 남자친구는 고민녀에게 "연락하려고 했는데 누나랑 조카가 교통사고 나서 정신이 없었다"며 눈물을 흘렸다. 이에 MC들은 남자친구가 흘린 눈물을 '핑계의 눈물'이라고 평했다. MC 김숙은 "추워서 운 거 같다. 왜 자기가 울고 앉아있냐"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또한 고민녀는 "며칠 뒤 남자친구의 누나를 만나 그날 일에 대한 사과와 함께 '동생과 결혼했으면 좋겠다'는 말을 들었다"라며 "이 사실을 남자친구에게 전하자 남자친구는 '내가 어떤 사람이라도 나랑 결혼할 수 있냐'고 말한 뒤 충격적인 사실을 고백했다"고 설명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dlrkdtks34@newsis.com








공유

facebooktwitterpinterestbandkakao storykakao talk
퍼머링크



댓글 0

추천+댓글 한마디가 작성자에게 힘이 됩니다.
권한이 없습니다.





[전국 휴대폰성지] 대한민국 TOP 성지들만 모았습니다.

대법원 특수 감정인 자격을 갖춘 데이터 복구 포렌식 전문

해산물 싸게 먹으려고 차린 회사! 당일배송! 익일도착! 주앤주프레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