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목록
  • 아래로
  • 위로
  • 0
  • CoinNess
  • 20.11.02
  • 0
  • 0



[서울=뉴시스] 박은비 기자 = 신한은행은 무역기반 자금세탁(TBML)에 선제 대응하고 외환거래 경쟁력을 강화하기 위해 'S-TBML' 시스템을 구축했다고 12일 밝혔다.

S-TBML은 무역·외환 빅데이터를 기반으로 자금세탁·이상거래를 감지하는 시스템이다. 무역거래 상대방과 실소유자 점검, 특이거래 점검, 무역서류 정밀점검 등 외환거래의 다양한 데이터를 활용해 글로벌 제재 리스크, 이상거래를 사전에 예방할 수 있다.

신한은행은 지난 2018년부터 신한DS 디지털 금융 서비스 구축 기술을 활용해 외환거래 디지털 감시 플랫폼을 개발했다. 지난해 9월 인공지능(AI), 광학문자인식(OCR) 기술을 접목해 경제제재 자동 탐지 시스템을 구축했다. 신한은행은 무역서류 자동점검 시스템 도입으로 무역 증빙서류 수기점검에 투입됐던 자원 낭비를 개선하고 외환거래 점검속도·품질을 크게 향상시켰다고 보고 있다.

신한은행 관계자는 "복잡한 글로벌 외환거래를 데이터와 디지털 기술을 활용해 점검하는 건 은행의 필수 과제"라며 "향후 지속적인 시스템 고도화로 무역거래와 관련된 자금세탁과 이상거래를 파악하고 글로벌 제재 리스크를 사전에 예방하겠다"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silverline@newsis.com








공유

facebooktwitterpinterestbandkakao storykakao talk
퍼머링크



댓글 0

추천+댓글 한마디가 작성자에게 힘이 됩니다.
권한이 없습니다.

[전국 휴대폰성지] 대한민국 TOP 성지들만 모았습니다.

해산물 싸게 먹으려고 차린 회사! 당일배송! 익일도착! 주앤주프레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