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목록
  • 아래로
  • 위로
  • 0
  • CoinNess
  • 20.11.02
  • 0
  • 0





[서울=뉴시스] 김경택 기자 = 핀테크 기업 핑거는 무형자산인 지식재산권과 디지털아트웍이 융합된 신개념 NFT(대체불가능토큰) 상품 개발을 진행하고 있다고 23일 밝혔다.

핑거에 따르면 회사는 지난 7월부터 한국인터넷진흥원(KISA)에서 주관하는 블록체인 시범사업을 수행 중이다. 시범사업을 통해 현재 구축 중인 블록체인 기반 특허 NFT 거래 플랫폼 상에서 지식재산권 NFT 상품의 거래가 가능하도록 할 예정이다.

서영준 핑거 기술연구소 소장은 "특허 NFT 상품을 개발하는 과정에서 특허의 내용이나 소유 기업의 특성에 따라 다양한 형태의 비즈니스 모델이 나올 수 있다"며 "올해 시범사업 동안은 1~2건의 특허를 서로 다른 방식의 비즈니스 모델로 상품화해 개발하고 내년부터 단계적으로 그 범위를 확대할 것"이라고 말했다.

핑거는 특허 NFT에 최적화된 콘텐츠를 생성하기 위해 콘텐츠 크리에이터 엔진을 구현 중이다. 콘텐츠 크리에이터 엔진은 인공지능을 이용해 특허 분류나 키워드에 맞는 콘텐츠를 자동으로 생성한다. 희귀도 관리 시스템을 탑재해 콘텐츠의 독창성과 희소성을 보장한다.

박민수 핑거 대표는 "실물자산의 유동화가 IT기반에서 이뤄지는 상황에서 기술과 노하우의 집약체인 지식재산권 NFT 사업은 그 자체로도 굉장히 중요한 의미를 지닌다"며 "핑거는 지식재산권 NFT 사업의 성공적인 완수를 통해 자산 디지털화 시장에서 교두보 역할을 수행할 것"이라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mrkt@newsis.com








공유

facebooktwitterpinterestbandkakao storykakao talk
퍼머링크



댓글 0

추천+댓글 한마디가 작성자에게 힘이 됩니다.
권한이 없습니다.





[전국 휴대폰성지] 대한민국 TOP 성지들만 모았습니다.

대법원 특수 감정인 자격을 갖춘 데이터 복구 포렌식 전문

해산물 싸게 먹으려고 차린 회사! 당일배송! 익일도착! 주앤주프레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