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목록
  • 아래로
  • 위로
  • 0
  • 익명
  • 조회 수 258
출처 http://www.sportsseoul.com/news/read/1013601
[사진1] 전자랜드, 연초에 에어컨 미리 구매하는 고객 늘었다
사진| 전자랜드 제공
[스포츠서울 동효정 기자] 전자랜드는 2018년부터 2020년까지 3년간 1분기 에어컨 판매 비중을 분석한 결과, 매년 전체 판매량에서 10% 이상의 비중을 차지했다고 밝혔다.

17일 전자랜드는 비중이 크지 않아도 대표적인 여름 계절가전인 에어컨의 판매량으로는 매우 이례적인 수치라고 분석했다. 전자랜드의 최근 1분기 에어컨 판매비중을 연도별로 살펴보면 2018년은 10%, 2019년은 19%, 2020년은 15%를 기록했다. 또한 2021년 1월 1일부터 2월 14일까지 에어컨 판매량은 전년 동기대비 208% 성장했다.

전자랜드는 최근 에어컨 신제품 출시가 매년 초로 당겨지면서, 미리 구매 프로모션이 있는 해당 기간에 에어컨을 구매하려는 고객들이 많아지고 있는 것을 1분기 에어컨 판매량 증가의 주요 원인으로 분석했다.

전자랜드는 여름 성수기 에어컨 설치 전쟁에서 벗어나려는 고객들이 많아지면서 에어컨 구매 시기가 점점 빨라지고 있는 것도 1분기 에어컨 판매 비중 증가의 이유 중 하나로 꼽았다.

또한 전자랜드는 올해 폭염이 찾아올 것이라는 전망도 에어컨을 미리 구매하고자 하는 수요에 영향을 준 것으로 보고 있다. 기상청은 최근 10년간 겨울철 한파가 가장 심했던 2016년과 2018년 여름에 폭염이 이어졌다며, 역대급 한파가 있었던 올해도 기록적인 폭염이 이어질 것이라고 전망했다.

전자랜드 관계자는 “에어컨이 계절 가전이라는 인식이 점점 사라지고 있다”며 “폭염과 팬데믹으로 집콕 생활이 지속될 것으로 예상되는 만큼, 올해 에어컨 판매량도 증가할 것”이라고 밝혔다.
vivid@sportsseoul.com




공유

facebooktwitterpinterestbandkakao storykakao talk
퍼머링크

댓글 0

권한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