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목록
  • 아래로
  • 위로
  • 0
  • 익명
  • 조회 수 3
출처 http://www.sportsseoul.com/news/read/1030514

1

[스포츠서울 권오철 기자] 카카오뱅크의 청소년 고객들이 참여하는 기부 캠페인에서 열흘 동안 5000만원 규모의 기부금이 모인 것으로 나타났다.

카카오뱅크는 지난 12월 만 14세~18세의 청소년들을 대상으로 하는 서비스인 ‘mini’ 고객과 ‘첫 기부 응원 캠페인’을 진행한 결과 10일간 약 5만 명의 청소년들이 캠페인에 참여해 총 5000여 만원의 기부금이 모였다고 6일 밝혔다. 카카오뱅크 ‘첫 기부 응원 캠페인’은 ‘유기동물 돕기’, ‘환경보호’, ‘어르신 돕기’ 중 1개를 골라 응원하면 응원 1개 당 카카오뱅크가 1000원을 기부하는 이벤트다. 10대의 관심사를 고려해 선정된 기부 대상 중 ‘어르신 돕기’는 1만7000여 명의 청소년들이 응원해 가장 많은 선택을 받았다.

기부 응원 참여시 경품을 제공하지 않음에도 불구하고 짧은 시간 안에 5만여 명의 청소년들이 참여한 것은 스마트폰을 활용해 SNS로 능숙하게 소통하고 자신의 ‘착한 일’을 인증하며 지인들에게 동참을 권유하는 디지털 네이티브인 ‘MZ(밀레니얼+Z) 세대’의 특성 때문인 것으로 보인다. 사회복지공동 모금회가 지난 2월 발표한 기부, 모금 흐름을 분석한 보고서인 ‘2021 기부 트렌드’에 따르면 최근 MZ세대의 기부액 증가 비율이 가장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2020년의 전년 대비 기부액 증가 비율을 보면 20대는 23.8%, 30대는 19.9%가 늘어났으며 국내 기부의 중심에 있던 40대 기부자는 11.9% 늘어나는데 그쳤다.

카카오뱅크 관계자는 “직접 기부처를 살펴보고 기부에 따른 전 과정을 투명하게 해 이를 중요시 여기는 미니 고객들의 참여가 활발했던 것 같다. 모인 기부금은 각각의 목적에 맞게 유기 동물 구조 후원 단체와 환경단체, 사회복지관 협회에 전달했다. ‘어르신 돕기’를 위한 후원금은 ‘한국사회복지관협회’에 전달해 코로나19로 인해 끼니 해결에 어려움을 겪는 330여 명의 어르신들에게 식료품 및 생활용품으로 제공됐다. 유기동물 구조 후원금은 동물 보호단체 ‘카라’를 통해 낡은 구조장비 정비나 새 의료장비 구입에 쓰였다. 환경보호 후원금은 ‘환경 운동연합’의 ‘플라스틱 제로’ 캠페인 운영에 사용됐다. 올해 3월 말까지 진행된 기부 내역과 스토리는 카카오뱅크 블로그에 상세하게 게재해 누구나 볼 수 있게 했다”고 말했다.
konplash@sportsseoul.com

공유

facebooktwitterpinterestbandkakao storykakao talk
퍼머링크

댓글 0

권한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