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목록
  • 아래로
  • 위로
  • 0
  • CoinNess
  • 20.11.02
  • 0
  • 0



[서울=뉴시스]이혜민 인턴 기자 = 콩고 출신의 방송인 조나단이 '콩고 김종민'이란 새 별명을 얻는다.'

오는 14일 오후 5시에 방송되는 티캐스트 E채널 '토요일은 밥이 좋아'(이하, '토밥좋아') 20회에서 조나단이 지난 회차에 이어 짠한 먹방 수난기를 맞는다.

최약체 김종민은 조나단에게 "한국어는 잘 한다"면서도 "먹는 건 나보다 약하다"며 칭찬과 동시에 견제한다.

급기야 박명수는 "콩고 김종민이다. 콩종민"이라며 패기보다 먹지 못하는 김종민에 빗대어 새로운 별명을 붙인다. 현주엽 또한 "정말 종민이를 보는 것 같다"며 조나단을 놀리는 재미에 빠지고, 노사연은 "둘이 캐릭터가 비슷하다"며 동의한다.

자가격리를 끝낸 히밥이 등장하자, 조나단은 더욱 움츠려든다. 곱창전골을 먹던 중 히밥이 먼저 조나단에게 "다음에 또 '토밥좋아'에 나올 의향이 있느냐"고 묻지만, 조나단은 "카메라, 마이크 스태프로 가능하다. 같이 한자리에서 밥 먹는 일은 절대 없을 것"이라며 엄청난 먹방에 대한 트라우마를 호소한다.

이어 조나단은 "정말 뵙고 싶었다. 멤버들이 히밥에 대해 말을 많이 해서 어떻게 먹고, 숟가락은 어떻게 생겼을까 궁금했다"며 "명수 대디가 '히밥은 AI'라고 소개했다"고 경의를 표한다. 그러면서 "촬영 시작할 때는 히밥의 대항마였다가 떠날 때는 콩고 김종민으로 놀림 받게 됐다"며 한숨지었다는 후문이다.
◎공감언론 뉴시스 eebby@newsis.com








공유

facebooktwitterpinterestbandkakao storykakao talk
퍼머링크



댓글 0

추천+댓글 한마디가 작성자에게 힘이 됩니다.
권한이 없습니다.





[전국 휴대폰성지] 대한민국 TOP 성지들만 모았습니다.

해산물 싸게 먹으려고 차린 회사! 당일배송! 익일도착! 주앤주프레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