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목록
  • 아래로
  • 위로
  • 0
  • CoinNess
  • 20.11.02
  • 0
  • 0




[서울=뉴시스]김현숙 인턴 기자 = KBS 2TV 새 수목드라마 '당신이 소원을 말하면' 주역 지창욱·최수영·원지안이 환상적인 호흡을 자랑했다.

먼저 지창욱(윤겨레 역)은 "성동일 선배님을 비롯해 최수영, 원지안 배우 모두 첫 촬영부터 호흡이 완벽했다. 작품만큼 따뜻하고 즐거웠던 현장"이라고 돌아봤다. 이어 "호스피스 병원을 배경으로 하다 보니 많은 선배님, 배우분들을 만나는데 한 번 모이면 시끌벅적해져 감독님께서 힘들어하실 정도였다. 현장에서 제가 느낀 좋은 에너지가 시청자들에게도 전해지길 바란다"고 전했다.

그런가 하면 최수영(서연주 역)은 "제가 팬이었던 분들과 함께 작업하게 됐다는 소식을 듣고 대본 리딩 전부터 설렜다. 현장에서는 아이디어도 자유롭게 나눴고, 제가 애드리브를 시도해도 다 받아주셔서 재미있게 촬영했다"며 출연진들에 대한 신뢰를 드러냈다.

끝으로 원지안(하준경 역)은 "지창욱 선배님과 연기할수록 준경이라는 인물에 대해 많이 실감하게 됐고 성동일 선배님과 호흡할 때는 매번 이유 모를 따뜻함을 느꼈다. 또 최수영 선배님과 마주했을 때도 따뜻하게 풍기는 에너지에 저도 모르게 마음이 많이 이끌렸다"며 다양한 인물과의 시너지를 예고했다.

'당신이 소원을 말하면'은 삶의 끝에 내몰린 위태로운 청년이 호스피스 병원에서 사람들의 마지막 소원을 들어주며 아픔을 치유해가는 힐링 드라마다. 말기 암 환자들의 마지막 소원을 들어주는 네덜란드의 실제 재단에서 모티브를 얻었다.

8월 10일 오후 9시 50분 첫 방송.
◎공감언론 뉴시스 esther@newsis.com








공유

facebooktwitterpinterestbandkakao storykakao talk
퍼머링크



댓글 0

추천+댓글 한마디가 작성자에게 힘이 됩니다.
권한이 없습니다.





[전국 휴대폰성지] 대한민국 TOP 성지들만 모았습니다.

대법원 특수 감정인 자격을 갖춘 데이터 복구 포렌식 전문

해산물 싸게 먹으려고 차린 회사! 당일배송! 익일도착! 주앤주프레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