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목록
  • 아래로
  • 위로
  • 0
  • CoinNess
  • 20.11.02
  • 15
  • 0




[서울=뉴시스]추승현 기자 = 프로젝트 걸그룹 '케플러'가 강예서·마시로를 제외한 7인조로 재편해 계약을 연장한다는 설이 나왔다. 반면 CJ ENM 측과 강예서·마시로 측은 여전히 논의 중라는 입장이다.

16일 강예서·마시로의 소속사 143엔터테인먼트 관계자는 "케플러 활동 연장 여부에 대해서는 CJ ENM과 아직 논의 중이다. 그렇기 때문에 강예서·마시로가 143엔터 소속 걸그룹 '라임라잇'으로 합류할 것인지에 대한 것도 차후 문제"라고 밝혔다.

CJ ENM 관계자 또한 "케플러의 프로젝트 활동 연장에 대해 멤버 및 멤버 각 소속사와 논의 중"이라고 전했다.

케플러는 지난 2021년 엠넷(Mnet) 걸그룹 서바이벌 '걸스플래닛999: 소녀대전'을 통해 결성된 그룹이다. 최유진, 샤오팅, 마시로, 김채현, 김다연, 히카루, 휴닝바히에, 서영은, 강예서 9인조로 활동 중이다. CJ ENM 산하 웨이크원과 스윙엔터테인먼트에서 매니지먼트를 맡고 있다.

이들의 공식적인 활동 기간은 2년6개월이다. 2022년 1일 정식 데뷔를 해 계획대로라면 7월에 해체한다. 지난달에도 소속사는 활동 연장에 대해 논의 중이라며 해체설을 일축했다. 케플러가 활동을 연장한다면 오디션 그룹으로 탄생한 프로젝트 아이돌 그룹 중 최초 사례가 된다.

케플러는 데뷔곡 '와다다(WA DA DA)'로 데뷔 12일 만에 KBS 2TV '뮤직뱅크' 1위에 오르며 인기를 입증했다. 이는 당시 K팝 걸그룹 데뷔곡 최단 기간 지상파 1위 기록이다. 이 곡으로 K팝 걸그룹 데뷔곡 역대 최단 기간 일본 레코드협회 골드 인증을 받기도 했다. 이후 각종 가요 시상식에서 신인상을 휩쓸었다.

케플러는 내달 3일 첫 번째 정규앨범 '켑원고잉 온(Kep1going On)'을 발매한다.
◎공감언론 뉴시스 chuchu@newsis.com








공유

facebooktwitterpinterestbandkakao storykakao talk
퍼머링크



댓글 0

추천+댓글 한마디가 작성자에게 힘이 됩니다.
권한이 없습니다.





[전국 휴대폰성지] 대한민국 TOP 성지들만 모았습니다.

대법원 특수 감정인 자격을 갖춘 데이터 복구 포렌식 전문

해산물 싸게 먹으려고 차린 회사! 당일배송! 익일도착! 주앤주프레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