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목록
  • 아래로
  • 위로
  • 0
  • CoinNess
  • 20.11.02
  • 1
  • 0



[세종=뉴시스] 오종택 기자 = 정황근 농림축산식품부 장관은 23일 전남 무안군에 있는 전남서남부채소농협 산지유통센터를 방문해 양파 출하 상황을 점검하고, 양파 가격 폭등에 대응해 정부 비축물량 일부를 방출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정황근 장관은 최근 양파 수급 불안이 우려되면서 산지 양파 출하 현황을 확인하기 위해 전국에서 양파를 가장 많이 취급하는 전남서남부채소농협을 방문했다.

6월께 수확해 이듬해 3월까지 소비되는 중만생종 양파는 올해 재배면적 감소와 가뭄으로 인한 생육 저하로 수확기인 현재 가격이 평년보다 80% 이상 높은 상황이다.

따라서 정부는 양파 수급 안정대책으로 하반기 2만t가량을 비축할 계획인 가운데 현재 9200t을 비축하고, 다음 달까지 이를 완료할 계획이다.

정황근 장관은 "양파가 수확기부터 가격이 높게 형성되면 오히려 양파의 생산, 소비기반이 위축될 우려가 있어 양파가격이 적정한 수준에서 관리될 필요가 있다"며 "최근 수급 불안에 대응키 위해 오는 27일부터 비축물량 중 일부를 시장에 조기 공급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이어 "전남지역은 우리나라 양파 주산지이고 무안은 전국 최대 생산지인 만큼 지역 농협들이 큰 역할을 해줄 것을 기대한다"며 "정부도 채소가격안정제 확대와 양파 기계화 촉진 등을 통해 적극 뒷받침하겠다"고 덧붙였다.


◎공감언론 뉴시스 ohjt@newsis.com








공유

facebooktwitterpinterestbandkakao storykakao talk
퍼머링크



댓글 0

추천+댓글 한마디가 작성자에게 힘이 됩니다.
권한이 없습니다.





[전국 휴대폰성지] 대한민국 TOP 성지들만 모았습니다.

대법원 특수 감정인 자격을 갖춘 데이터 복구 포렌식 전문

해산물 싸게 먹으려고 차린 회사! 당일배송! 익일도착! 주앤주프레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