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목록
  • 아래로
  • 위로
  • 0
  • CoinNess
  • 20.11.02
  • 8
  • 0




[서울=뉴시스]안경남 기자 = 군 복무를 위해 김천 상무에 입대한 이동경이 '민간인' 시절 활약으로 프로축구 K리그 이달의 선수상을 2회 연속 수상했다.

한국프로축구연맹은 16일 이동경이 K리그 공식 비디오게임 파트너 일렉트로닉아츠(EA)가 후원하는 4월 'EA스포츠 K리그 이달의 선수상'을 수상한다고 밝혔다.

이동경은 입대 전 울산 HD 소속으로 지난달 6라운드 수원FC전 1골, 7라운드 강원FC전 1골 2도움을 올렸다.

이어 9라운드 제주 유나이티드전에서도 1골 1도움을 기록한 뒤 4월29일 상무로 입대했다.

'민간인' 신분으로 4월 한 달간 3골 3도움을 올린 이동경은 송민규(전북), 이상헌(강원), 주민규(울산) 등을 제쳤다.

3월에도 선정됐던 이동경은 2회 연속 상을 받게 됐다.

2회 연속 수상은 2022시즌 무고사(인천)에 이어 이동경이 통산 두 번째다. 당시 무고사는 2~3월과 4월 이달의 선수상을 받았다.

이달의 선수상은 한 달간 열린 K리그1 경기들의 MOM(경기수훈선수), 베스트11, 최우수선수(MVP)에 선정된 선수 중에서 연맹 TSG 기술위원회 투표(60%)를 통해 후보군을 선정한다.

이후 팬 투표(25%)와 EA스포츠 FIFA 온라인4 유저 투표(15%) 결과를 합쳐 수상자를 결정한다.

이동경에게는 EA스포츠가 제작한 트로피와 상금이 수여된다.
◎공감언론 뉴시스 knan90@newsis.com








공유

facebooktwitterpinterestbandkakao storykakao talk
퍼머링크



댓글 0

추천+댓글 한마디가 작성자에게 힘이 됩니다.
권한이 없습니다.





[전국 휴대폰성지] 대한민국 TOP 성지들만 모았습니다.

대법원 특수 감정인 자격을 갖춘 데이터 복구 포렌식 전문

해산물 싸게 먹으려고 차린 회사! 당일배송! 익일도착! 주앤주프레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