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목록
  • 아래로
  • 위로
  • 0
  • CoinNess
  • 20.11.02
  • 181
  • 0





[고양=뉴시스]문채현 기자 = 월드컵 2차 예선 마지막 경기를 앞둔 김도훈 축구대표팀 임시 감독이 중국전 승리를 다짐함과 동시에 대표팀 임시 감독을 맡은 소감을 밝혔다.

김도훈 감독은 10일 오후 4시 경기도 고양종합운동장에서 열린 중국전 사전 공식 기자회견을 통해 "우리의 경기 플랜에 집중해서 승리를 통해 좋은 결과로 마무리하겠다"고 밝혔다.

김 감독은 중국전을 앞둔 각오로 "유종의 미를 거둬야 한다는 말밖에 할 수 없다"고 전했다.

그는 "중국전은 앞으로 우리가 어떻게 준비하고, 어떻게 나아가야 하는지 그 방향성을 제시할 수 있는 경기"라며 "이번 경기에 집중해 승리하는 것이 중요하다"고 말했다.


김도훈호는 오는 11일 오후 8시 서울 상암월드컵경기장에서 '2026 국제축구연맹(FIFA) 북중미 월드컵' 아시아 지역 2차 예선 조별리그 C조 6차전 중국과의 홈경기를 치른다.

김 감독이 이끄는 한국 축구대표팀은 지난 6일 치러진 2차 예선 조별리그 5차전에서 싱가포르에 7-0 대승을 거두며 이미 3차 진출을 확정 지었다.

당시 '주장' 손흥민(토트넘)과 '차세대 에이스' 이강인(PSG)이 멀티골을 기록한 가운데 황희찬(울버햄튼)과 더불어 주민규(울산)와 배준호(스토크)가 A매치 데뷔골까지 터트리며 골 잔치를 벌였다.

다만 김도훈 감독은 조 1위가 아닌 1포트를 위해선 중국전 승리가 절실하다고 강조했다.

김도훈 감독은 중국 대표팀에 대해 "(올해부터 중국 대표팀을 맡은) 브란코 이반코비치 감독 체제의 중국 대표팀은 스피드를 통한 역습을 활용해 경기를 운영한다"고 평가하며 "중국 팀의 경기 스타일에 대해 강하게 준비하고 있다"고 밝혔다.

이어 "손흥민 선수를 활용해, 그를 중심으로 모든 선수들이 좀 더 빠른 속도로 경기를 진행하도록 하고 싶다"며 "손흥민 선수가 우리 팀의 가장 (중요한) 키플레이어"라고 말했다.

또한 "중국 선수들이 손흥민에게 대응하기 위해 준비를 하더라도, 손흥민은 이를 뚫고 자신의 역할을 해줄 능력이 충분하다"고 칭찬을 아끼지 않았다.

이어 "3차 예선 진출을 위해서 한국전 승리가 절실한 중국 선수들이 거칠게 나와 경기가 어려울 수도 있다"면서도 "홈 경기인 만큼 우리 대표팀을 응원하는 팬들이 있고, 경기에서 끝까지 침착함과 냉정함만 유지한다면 좋은 결과가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이번 6월 A매치 두 경기 동안 대표팀 지휘봉을 잡은 소감에 대해서는 "행복했다"고 말했다.

김 감독은 "대표팀에 들어오기 전 선수들의 실력부터 분위기, 매체를 통해 전해지는 문제의 원인 등 궁금한 것이 많았다"면서 "직접 경험해보니 그런 걱정들이 기우였다는 것을 많이 느꼈다"고 전했다.

그는 "대표팀 선수들은 프로페셔널하면서도 팀을 위해 희생할 준비가 돼 있다"면서 "너무 걱정하지 말고 믿고 응원해 준다면 상상 이상의 결과를 충분히 이뤄낼 수 있는 선수들"이라고 강한 신뢰를 드러냈다.

특히 "손흥민을 비롯한 월드스타들과 동시대에 함께 하는 것만으로도 행복하다"며 "대표팀에 들어와 그들의 실력과 인성까지 알게 돼 너무나도 행복한 며칠이었다"고 말했다.

이어 "손흥민 선수를 통해 후배 선수들까지 실력을 키워나가(고 있어) 대한민국 축구의 미래가 밝다"며 대표팀을 향한 응원을 당부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dal@newsis.com








공유

facebooktwitterpinterestbandkakao storykakao talk
퍼머링크



댓글 0

추천+댓글 한마디가 작성자에게 힘이 됩니다.
권한이 없습니다.





[전국 휴대폰성지] 대한민국 TOP 성지들만 모았습니다.

대법원 특수 감정인 자격을 갖춘 데이터 복구 포렌식 전문

해산물 싸게 먹으려고 차린 회사! 당일배송! 익일도착! 주앤주프레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