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목록
  • 아래로
  • 위로
  • 0
  • CoinNess
  • 20.11.02
  • 0
  • 0





[서울=뉴시스]전재경 기자 = 전 쇼트트랙 선수 김동성이 근황을 전했다.

김동성은 23일 아내 인민정 인스타그램에 "오늘 의상이 삐에로, 어린 왕자, 슈렉 등등 이상한 소리 들었지만 와이프 님이 이쁘다 해서 남의 말 무시하고 오늘 하루 이러고 다녔다"라며 영상을 공개했다.

영상에는 캐릭터 의상을 입고 춤을 추는 김동성의 모습이 담겨 있다. 김동성은 "엘레베이터 타고 나가는 순간 아차 싶었지만 이 옷 입은 나보다 내 옆에 같이 다니는 와이프가 더 창피할 거다라는 생각으로 얼굴에 철판 깔고 돌아다녔다"고 했다.

이어 "오늘도 추억을 남기려고 처제와 같이 릴스 찍고 엘베 타고 올라오는데 오늘 하루 정말 힘들고 창피한 하루였다. 그래도 와이프님이 행복해하는 모습을 보면 나도 행복해진다"고 전했다.

끝으로 김동성은 "다시는 가정법원 가는 일 없도록 노력하고 배려하며 죽는 그날까지 행복한 가정 잘 이끌어 나가자. 슬기로운 재혼 생활 화이팅"이라고 덧붙였다.

김동성은 전 부인과 결혼 4년 만인 2018년 이혼했다. 이후 2021년 인민정과 함께 TV조선 '우리 이혼했어요'에 출연했고, 같은 해 5월 김동성과 인민정은 혼인 신고를 마치고 법적 부부가 됐다.
◎공감언론 뉴시스 for3647@newsis.com








공유

facebooktwitterpinterestbandkakao storykakao talk
퍼머링크



댓글 0

추천+댓글 한마디가 작성자에게 힘이 됩니다.
권한이 없습니다.





[전국 휴대폰성지] 대한민국 TOP 성지들만 모았습니다.

대법원 특수 감정인 자격을 갖춘 데이터 복구 포렌식 전문

해산물 싸게 먹으려고 차린 회사! 당일배송! 익일도착! 주앤주프레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