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목록
  • 아래로
  • 위로
  • 0
  • CoinNess
  • 조회 수 21

[서울=뉴시스]윤준호 인턴 기자 = 그룹 '블랙핑크' 로제가 진심 어린 노래로 포항 바다를 물들였다.

20일 오후 9시에 방송되는 JTBC '바라던 바다'에서 '음악 알바생'으로 합류한 로제가 생애 첫 서빙부터 환상적인 라이브 무대를 선보인다.

지난주 '설거지 요정'으로 사랑받았던 로제는 드디어 멤버들과 함께 첫 낮 영업을 시작한다. 바(Bar)에 입성한 로제는 "여기 너무 좋고 예쁘다", "(바다) 물도 너무 투명하다"며 설레는 마음을 감추지 못했다.

로제는 이내 오픈 시간이 다가오자 "서빙은 처음 해보는데 너무 떨린다"며 긴장감을 드러냈다. 수현과 동욱도 "우리도 어제 그랬다" "로제도 잘할 수 있다"고 응원을 해줬다.

이날 로제는 손님들은 물론 멤버들까지 정성스레 챙기며 남다른 존재감을 뽐냈다.

이후 음악 알바생으로서 선보이는 로제의 첫 무대가 모두의 눈과 귀를 사로잡았다. 로제는 사전 연습 당시 "몰디브 같다"는 평을 들었던 미국 밴드 '파라모어'의 노래에 직접 기타 연주를 더 해 현장을 가득 채웠다.

특히 로제가 고(故) 유재하의 노래를 부르다 갑작스레 눈물을 흘려 모두를 깜짝 놀라게 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delo410@newsis.com


출처 : http://www.newsis.com/view?id=NISX20210720_0001519875




공유

facebooktwitterpinterestbandkakao storykakao talk
퍼머링크

댓글 0

추천+댓글 한마디가 작성자에게 힘이 됩니다.
권한이 없습니다.

[전국 휴대폰성지] 대한민국 TOP 성지들만 모았습니다.

[싸다파일] 회원가입만 해도 777,777P 증정!! 🚀무료영화 다운로드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