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목록
  • 아래로
  • 위로
  • 0
  • CoinNess
  • 조회 수 35


[서울=뉴시스] 박은비 기자 = 카카오뱅크가 내년에도 고신용자 대상 신용대출과 마이너스통장 대출 신규 판매 중단을 이어간다. 올해 중저신용대출 목표치를 맞추기가 쉽지 않았던 만큼 선제 관리에 나선 것으로 풀이된다.

30일 은행권에 따르면 카카오뱅크는 정부의 중저신용대출 확대 방침에 따라 지난 10월부터 고신용자 대상 신용대출, 마이너스통장 대출을 취급하지 않고 있다.

내년도 신규 판매 중단기간은 미정이며 재개 여부는 금융시장 등의 여건을 감안해 결정할 계획이다. 카카오뱅크 관계자는 "내년에도 금융시장 안정을 위한 가계대출 총량 관리 계획을 준수하며 고신용 고객 대상 신용대출보다는 중저신용 고객 대상 대출 확대에 최우선 순위를 두기로 했다"고 설명했다.

중신용대출, 중신용플러스대출, 사잇돌대출, 햇살론15는 내년에도 올해와 동일하게 대출 신청이 가능하다.

카카오뱅크는 서민들의 주거 생활 안정을 위한 주택 관련 대출 비중을 확대하겠다는 구상이다. 이를 위해 카카오뱅크는 현재 판매 중인 전월세보증금 대출에 이어 내년 1분기에 비대면 주택담보대출 상품을 선보일 예정이다. 현재 상품 출시를 위한 내부 테스트 진행 중이다.

기업대출 시장도 눈독 들이고 있다. 현재 가계대출로 구성된 카카오뱅크의 대출 포트폴리오를 다변화하기 위해서다. 내년 중에 개인사업자 등을 대상으로 한 기업대출 시장 진출을 목표로 하고 있다.
◎공감언론 뉴시스 silverline@newsis.com








공유

facebooktwitterpinterestbandkakao storykakao talk
퍼머링크

댓글 0

추천+댓글 한마디가 작성자에게 힘이 됩니다.
권한이 없습니다.

[전국 휴대폰성지] 대한민국 TOP 성지들만 모았습니다.

신규웹하드 싸다파일 정기구독권 4,900원 특가 한정 판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