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목록
  • 아래로
  • 위로
  • 0
  • CoinNess
  • 조회 수 59

[서울=뉴시스]안소윤 인턴 기자 = 그룹 '원더걸스' 출신 혜림이 엄마의 사랑을 떠올렸다.

12일 혜림은 자신의 인스타그램 계정을 통해 "'엄마'라는 이름은 어쩌면 당연하면서도, 평범하게 다가오기도 한다. 하지만 내가 본 엄마는 가장 평범하고 연약해 보이지만 누구보다도 강하고 특별한 기둥이었다"고 말문을 열었다.

이어 "엄마가 무너지는 날에는 뿌리가 불안정한 나무가 휘청이듯 온 가족이 휘청였고, 엄마가 웃는 날에는 집안 공기가 왠지 더 달콤했다"고 덧붙였다.

그러면서 "엄마, 그 아름다운 이름을 떠올리며 나 역시도 '좋은 엄마가 될 수 있을까?', '나도 좋은 엄마가 되고 싶다'라는 생각에 가슴이 벅차오른다"고 전했다.

이와 함께 혜림은 여유로운 일상이 담긴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혜림은 베이지색 니트를 입고 밝은 미소를 짓고 있다.

한편, 혜림은 지난해 태권도선수 신민철과 8년 열애 끝에 결혼식을 올렸다. 지난 8일 자신의 유튜브 채널 '림스 다이어리(Lim's diary)'를 통해 임신 소식을 전한 바 있다.
◎공감언론 뉴시스 95thdbs@newsis.com


출처 : http://www.newsis.com/view?id=NISX20211012_0001611127








공유

facebooktwitterpinterestbandkakao storykakao talk
퍼머링크

댓글 0

추천+댓글 한마디가 작성자에게 힘이 됩니다.
권한이 없습니다.

[전국 휴대폰성지] 대한민국 TOP 성지들만 모았습니다.

[싸다파일] 회원가입만 해도 777,777P 증정!! 🚀무료영화 다운로드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