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목록
  • 아래로
  • 위로
  • 0
  • CoinNess
  • 20.11.02
  • 0
  • 0





[서울=뉴시스]황지향 인턴 기자 = 글로벌 OTT 디즈니+에서 단독 공개된 'BTS: PERMISSION TO DANCE ON STAGE – LA(퍼미션 투 댄스 온 스테이지)'가 방탄소년단이 직접 소개하는 디즈니+의 최애작들이 담긴 ‘Dig in Disney+(디그 인 디즈니 플러스)’ 영상을 20일 공개했다.

‘Dig in Disney+'는 방탄소년단이 직접 더빙에 참여했던 '토이스토리'와 '주토피아'를 추억하며 디즈니+ 내 디즈니, 픽사, 마블, 스타워즈, 내셔널지오그래픽, 스타까지 다양한 브랜드관 속 최애 작품을 직접 찾아보고 소개한다.


먼저, RM은 마블 시리즈 '완다비전'과 '왓 이프…?'를 적극 추천하며 마치 홍보대사가 된 듯 열정적으로 작품을 소개했다. 슈가와 지민은 '겨울왕국', '주토피아', '코코'를 추천하면서 “디즈니는 음악을 진짜 잘 만드는 것 같다”라며 디즈니 애니메이션 속 환상적인 음악들에 대한 극찬을 잊지 않았다.

이어서 정국은 '어벤져스: 엔드게임'을 추천했고 “울면서 봤다”는 지민의 목격담까지 더해져 작품에 대한 정국의 남다른 애정을 입증했다. 한편, 진은 투어를 다닐 때 항상 함께 했던 작품으로 레전드급 미드로 손꼽히는 '워킹 데드' 시리즈를 언급해 눈길을 끌었다. 뷔는 '월-E'에 대한 진한 사랑을 표현, 캐릭터들의 말투까지 따라해 웃음을 자아냈다.

뷔에 이어 제이홉 역시 픽사 작품인 '인사이드 아웃'을 최애작으로 꼽았고 '몬스터 대학교', '라따뚜이'까지 다양한 작품들을 적극 추천했다.

마지막으로 방탄소년단은 'BTS: PERMISSION TO DANCE ON STAGE – LA'를 관람하는 것 또한 잊지 말라고 당부했다.

한편 디즈니+에서 스트리밍 되고 있는 'BTS: PERMISSION TO DANCE ON STAGE – LA'는 팬데믹 후 2년, 긴 휴식을 깨고 돌아온 21세기 팝 아이콘으로 부상한 방탄소년단이 역대 최대 규모로 개최한 첫 대면 콘서트에서 선보인 강렬한 퍼포먼스와 LA 소파이(Sofi) 스타디움을 가득 채운 전 세계 팬들의 뜨거운 함성을 생생하게 담아낸 콘서트 라이브 필름이다.
◎공감언론 뉴시스 hjhj7289@newsis.com








공유

facebooktwitterpinterestbandkakao storykakao talk
퍼머링크



댓글 0

추천+댓글 한마디가 작성자에게 힘이 됩니다.
권한이 없습니다.





[전국 휴대폰성지] 대한민국 TOP 성지들만 모았습니다.

대법원 특수 감정인 자격을 갖춘 데이터 복구 포렌식 전문

해산물 싸게 먹으려고 차린 회사! 당일배송! 익일도착! 주앤주프레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