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목록
  • 아래로
  • 위로
  • 0
  • CoinNess
  • 조회 수 15

[서울=뉴시스] 이진영 기자 = 넥슨·넷마블·엔씨소프트 등 국내 대표 게임 3사와 웨이브·티빙 등 인터넷동영상서비스(OTT) 기업, 멜론·지니뮤직·플로 등 음악 플랫폼사 등 국내 대표 콘텐츠사들이 원스토어, 갤럭시스토어 등 토종 앱마켓사와 13일 '국내 앱마켓 활성화를 위한 상생협약'을 체결했다.

과학기술정보통신부는 지난달 세계 최초 인앱결제 강제를 금지하는 전기통신사업법이 시행된 이후 변화된 환경 속에서 국내 앱 마켓, 국내 콘텐츠 기업과 함께 현 상황을 점검하고, 플랫폼 시장에서 제도가 안착될 수 있도록 협력 방안을 모색하기 위해 간담회를 개최해 이같이 발표했다.

이 상생협약안에는 ▲국내 모바일 앱 생태계 내 공정경쟁 및 동반성장 환경 조성 ▲국내 이용자의 피해 예방 및 권익 증진 ▲국내 콘텐츠 기업의 부당한 차별 없는 콘텐츠 입점 ▲국내 앱 마켓 사업자의 원활한 콘텐츠 입점 지원 등이 담겼다.

이번 협약은 구글·애플 등 글로벌 1, 2위 앱마켓 사업자들의 횡포와 갑질을 견제하기 위해 국내 콘텐츠사들이 열세에 있는 토종 앱마켓사 2곳에 힘을 실어주기 위함으로 풀이된다.

과기부는 국내 모바일 앱 생태계 활성화를 위해 실태조사와 함께 지난 5월 협약 당사자들과 간담회를 시작으로 6차례 논의를 통해 전반적인 국내 앱 마켓 현황에 대해 검토하고 조성 방안에 대한 의견 수렴을 진행하고 있다.

상생협약 체결 이후 자유 토론 방식으로 진행된 이번 간담회에서 참석자 모두가 국내 모바일 앱 생태계의 건전한 발전에 전적으로 공감했으며, 콘텐츠 업계는 글로벌 사업자와의 공정한 경쟁 환경 조성을 위한 협력 및 지원이 필요하다는 의견과 창작자들에게 정당한 수익배분을 위한 여건 마련에 관심을 가져줄 것을 요청했다.

국내 앱마켓은 국내 모바일 앱 생태계 내 공정경쟁과 동반성장을 위한 환경 조성에 적극적으로 노력해 나가겠다는 의지와 함께 콘텐츠 업계·이용자의 지원과 관심을 부탁했다.

임혜숙 과기장관은 "국내 앱 마켓과 콘텐츠 기업의 경쟁력 확보는 우리나라 국민을 포함한 이용자들이 한류로 대표되는 우수한 국내 콘텐츠를 다양하고 저렴하게 즐길 수 있고 이를 통해 창작자와 개발자의 권리 보장 강화, 관련 콘텐츠 산업 성장의 토대"라며 "특히 콘텐츠 산업 종사자들의 대부분이 20·30대로, 청년 창작자·개발자들이 그들의 능력과 노력에 상응하는 보상을 받고 더 큰 꿈을 가질 수 있게 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mint@newsis.com


출처 : http://www.newsis.com/view?id=NISX20211013_0001612418








공유

facebooktwitterpinterestbandkakao storykakao talk
퍼머링크

댓글 0

추천+댓글 한마디가 작성자에게 힘이 됩니다.
권한이 없습니다.

[전국 휴대폰성지] 대한민국 TOP 성지들만 모았습니다.

[싸다파일] 회원가입만 해도 777,777P 증정!! 🚀무료영화 다운로드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