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목록
  • 아래로
  • 위로
  • 0
  • CoinNess
  • 조회 수 60


[서울=뉴시스] 강영진 기자 = 영국 산탄데르은행이 지난 25일 크리스마스에 1억3000만파운드(약 2085억원)을 잘못 지급했다고 미 CNN이 30일(현지시간) 보도했다.

돈이 잘못 지급된 사례는 모두 7만5000건으로 2000여 기업 및 상인 고객의 송금과 관련된 것이라고 산탄데르 은행이 성명을 통해 밝혔다.

산탄데르 은행은 "기술적 문제로 인해 일부 기업고객들의 송금액이 수신자 계좌에 중복 기재됐다"고 밝혔다.

은행은 또 "고객 중 아무도 계좌에서 돈이 (추가로) 빠져나가지 않았으며 우리는 영국 전역의 은행들과 협력해 수일 내로 중복 송금된 것을 바로 잡을 것"이라고 덧붙였다.

산탄데르 은행은 중복 송금이 사전에 예정된 송금과 관련된 것으로 은행측이 "빠르게 인지하고 바로 잡았다"고 강조했다. 중복 송금은 정기적으로 또는 한 차례 지불하는 상품 대금 또는 임금과 관련해 발생했다고 은행측은 설명했다.

산탄데르 UK 은행은 스페인에 본사를 둔 산탄데르 은행이 지분 100%를 보유한 자회사로 영국내 고객 1400만명과 지점 616곳을 보유하고 있다.

이번 송금 실수는 은행역사에서 가장 큰 금액은 아니다. 미국 시티은행은 지난해 8월 레브론 화장품 회사 채권자들에게 9억달러(약 1조706억원)를 잘못 송금한 뒤 자발적으로 돌려주지 않은 5억달러(약 5948억원)의 반환소송을 제기했으나 지난 2월 패소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yjkang1@newsis.com








공유

facebooktwitterpinterestbandkakao storykakao talk
퍼머링크

댓글 0

추천+댓글 한마디가 작성자에게 힘이 됩니다.
권한이 없습니다.

[전국 휴대폰성지] 대한민국 TOP 성지들만 모았습니다.

신규웹하드 싸다파일 정기구독권 4,900원 특가 한정 판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