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목록
  • 아래로
  • 위로
  • 0
  • CoinNess
  • 조회 수 8

[서울=뉴시스] 김주희 기자 = 프로야구 LG 트윈스가 팀 분위기 쇄신을 위한 코칭스패트 개편을 단행했다고 13일 알렸다.

황병일 퓨처스(2군) 감독이 1군 수석코치 겸 타격코치를 맡고, 김우석 퓨처스 수비코치가 1군으로 이동해 김민호 코치와 함께 수비를 담당한다.

김동수 수석코치는 퓨처스 감독으로 자리를 옮기고, 이병규 타격코치는 퓨처스(잔류군) 야수 담당코치로 이동한다. 퓨처스(잔류군) 야수를 담당했던 윤진호 코치는 퓨처스 수비코치를 맡는다.

LG는 올해 우승에 도전하고 있다. 그러나 9월 들어 3승1무6패에 그치는 등 하락세를 타고 있다. 12일에는 두산 베어스와 더블헤더 2경기를 모두 내주면서 3위(55승3무43패)로 내려앉았다.

가장 큰 문제로는 타격 부진이 꼽힌다. 전반기에도 타격 난조에 어려움을 겪었던 LG는 후반기에도 팀 타선이 활발히 터지지 않고 있다.

올 시즌 LG의 팀 타율은 0.252로 8위에 머문다.
◎공감언론 뉴시스 juhee@newsis.com


출처 : http://www.newsis.com/view?id=NISX20210913_0001581628






공유

facebooktwitterpinterestbandkakao storykakao talk
퍼머링크

댓글 0

추천+댓글 한마디가 작성자에게 힘이 됩니다.
권한이 없습니다.

[전국 휴대폰성지] 대한민국 TOP 성지들만 모았습니다.

[싸다파일] 회원가입만 해도 777,777P 증정!! 🚀무료영화 다운로드 바로가기